많이 본 뉴스

여름엔 시원한 쿨링 언더웨어

속옷전문기업 좋은사람들(대표 윤우환)이 본격적인 여름을 맞아 냉감 소재를 적용한 ‘쿨링 언더웨어’를 선보였다. 좋은사람들 ‘쿨링 언더웨어’는 흡습속건, 통기성 기능을 갖춘 소재로 한여름에도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하며 트로피컬 디자인이나 블루 계열의 컬러로 눈으로도 시원함을 느낄 수 있다. 언더웨어 브랜드 리바이스 바디웨어는 몸에 달라붙지 않는 소재를 적용한 ‘쿨탭’을 선보였다. ‘썸머 쿨탭 언더웨어’는 원단은 물론 답답한 밴드 부분에도 ‘아쿠아엑스’를 적용해 피부로부터 땀과 열을 흡수해주며 심플한 디자인에 채도가 높은 블루 컬러가 시원한 청량감을 선사한다. 가격은 브라 40,800원, 팬티 15,600원, 남성용 드로즈 27,000원. 패션 언더웨어 브랜드 보디가드의 ‘톡톡 시리즈’는 흡습속건 기능을 갖춘 ‘에어로쿨’ 원단을 사용해 습한 더위에도 상쾌하게 착용할 수 있다. 여기에 통기성이 좋은 메쉬 짜임을 전체적으로 적용했으며, 밝은 블루톤의 트로피컬 디자인으로 바캉스 느낌을 더했다. 가격은 브라 38,000원, 팬티 1만원대, 남성용 드로즈 20,000원, 트렁크 22,000원. 보디가드 ‘마린 블루 시리즈’는 냉감 기능이 뛰어난 에어로쿨 메쉬 원단을 사용한 제품으로, 물과 땀을 빠르게 건조해줘 더운 날씨에도 한층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네이비 컬러를 바탕으로 기하학 패턴을 매치한 스포티한 디자인이 특징이며, 가격은 브라 36,000원, 팬티 1만원대, 남성용 드로즈 20,000원. 신소재를 통해 냉감 기능에 플러스 알파를 더한 제품도 있다. 보디가드 ‘빅메쉬 남성 드로즈’는 에어로쿨 소재에 여름철 불쾌한 냄새를 빠르게 잡아주는 ‘프레쉬 기어’로 소취 기능까지 강화했다. 얇은 메쉬 원단에 적용된 다이아몬드 패턴 디자인이 스카이블루 컬러와 어울려 눈으로도 시원함을 보여준다. 가격은 20,000원. 좋은사람들 마케팅팀 조준 과장은 “기온이 높고 습한 여름에는 장시간 착용에도 상쾌함을 주는 소재와 밝은 컬러감의 속옷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며 “긴 폭염이 예상되는 이번 여름, 기능성 쿨링 언더웨어가 많은 고객들에게 사랑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The post 여름엔 시원한 쿨링 언더웨어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 김수경

카테고리별 뉴스

제목으로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