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지식 > 뉴스 > 디지털/가전

삼성전자, 접었다 펴지는 폴더블폰 '갤럭시 X' 내년 출시 계획

2017.09.13 조회 : 1,428 댓글 : 0

 

삼성전자가 2018년 중 반으로 접을 수 있는 폴더블 스마트폰을 출시할 것으로 보인다.

 

12일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사장은 삼성전자 서초사옥 다목적홀에서 열린 '갤럭시노트8 미디어데이'에서 "내년께 폴더블 스마트폰을 출시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삼성전자가 언급한 폴더블 스마트폰은 '갤럭시X'로 추정된다. '갤럭시X'의 개발 코드명은 '프로젝트 밸리'다. 삼성전자는 올해 초 '갤럭시X' 상표 등록을 완료한 상태다.

 

시장조사기관 스트래티지 애널리틱스(SA)는 삼성전자가 올해 세계 최초 폴더블 스마트폰을 상용화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기도 했으나 대량 생산 및 일부 기술적인 장벽을 아직 극복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전자는 현재 출시에 걸림돌인 몇 가지 문제점이 해결된 시기에 제품을 출시할 계획인데, 고 사장의 언급대로라면 그 시기가 내년일 수 있다.

한편, '갤럭시X'에 어

떤 폴딩 방식이 적용될지는 아직 알 수 없다. 힌지를 사용하는 방식일 수도 있고, 조개(클램)처럼 패널 자체가 구부러지는 방식일 수도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미국 특허청(USPTO)에 클램 타입 스마트폰 특허를 출원한 바 있다.

 

 

케이벤치 기자 / pr@kbench.com

뉴스 다른 글

목록보기

의견 작성하기

등록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