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차, 동승석 릴렉션 시트 적용된 2019년형 그랜저 출시

    • 매일경제 로고

    • 2018-10-22

    • 조회 : 29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현대자동차가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를 적용하고 전방 충돌방지 보조 등 안전사양을 기본 탑재한 ‘2019년형 그랜저’와 ‘2019년형 그랜저 하이브리드’를 출시한다.

     

    현대차에 따르면 2019년형 그랜저와 하이브리드 모델에는 세계 최초로 동승석 릴렉션 컴포트 시트가 적용됐다. 릴렉션이란 릴렉스(relax)와 포지션(position)을 합친 말로, 운전석이나 동승석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동승석의 시트백과 쿠션 각도를 조절해 승객의 자세가 무중력 중립자세가 되도록 돕는 기능이다.

     

    이 기능을 이용하면 동승객의 체압을 약 25% 줄이고 지지면적을 약 18% 늘릴 수 있어 승객의 엉덩이와 허리에 집중되는 하중을 완화해 피로도를 줄여줄 수 있다.

     

    또한 운전자의 체형 정보에 맞게 시트, 스티어링 휠, 아웃사이드 미러, 헤드업 디스플레이 등의 위치를 자동 설정해주는 ‘스마트 자세 제어 시스템’과 터널 진입 및 워셔액 작동 시 자동으로 내기 모드로 전환하는 ‘자동 내기 전환 시스템’도 처음으로 적용됐다.

     

    이밖에도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 안전사양과 DMB, 사운드하운드 등 인포테인먼트 사양은 전 트림에 기본 탑재되며, 실내외 온도, 일사량, 공조 설정 온도에 따라 열선·통풍 시트나 열선 스티어링 휠을 작동하는 ‘운전석 자동 쾌적 제어’와 헤드업 디스플레이에 과속 카메라까지의 거리 표시 기능이 추가됐다.

     

    판매 가격은 2019년형 그랜저 ▲ 가솔린 2.4 모델 3천112만∼3천608만원 ▲ 가솔린 3.0 모델 3천495만∼3천873만원 ▲ 가솔린 3.3 모델 4천270만원이며, 2019년형 그랜저 하이브리드는 3천576만∼3천993만원이다.

     



    전준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자동차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