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복면가왕' 예비신랑 쇼리 "진지한 모습도 있다"

    • 매일경제 로고

    • 2018-10-28

    • 조회 : 20

    • 댓글 : 3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마이티마우스 쇼리가 '복면가왕' 무대에 섰다.

     

    28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왕밤빵을 꺾꼬 87대 왕좌를 향해 새롭게 출사표를 던진 복면 가수 8인의 1라운드 무대가 공개됐다. 두 번째 대결은 조커와 프랑켄슈타인의 무대. 그 결과 조커가 63대36으로 프랑켄슈타인에 승리해 2라운드에 진출했다.

     

    복면을 벗은 프랑켄슈타인의 정체는 마이티마우스 쇼리였다. 11월 3일 결혼을 앞둔 그는 "제가 방송에서 처음 말씀드린다. 저 결혼한다"며 솔로 무대에서 부른 곡 '두사람'에 대해 "우리 테마곡이나 다름 없어서 꼭 부르고 싶었다"고 말했다.

     

    또 "지금까지 신나고 밝고 이런 모습만 보여드렸다. 이번 기회에 진지한 모습 보여드리고 싶었다. 가수는 무대의 기운을 받아야 한다. 힘이 된다. 마이티마우스도 좋은 에너지를 갖고 작업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정병근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