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희 매니저, '일진설' 논란에 퇴사…"깊이 사죄하는 마음"

    • 매일경제 로고

    • 2018-12-27

    • 조회 : 1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일진설' 논란에 휩싸인 황광희의 매니저가 사과와 함께 퇴사를 결정했다.

     

    28일 황광희의 소속사 본부이엔티는 "이번 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너무나 죄송스럽게 생각한다. 좀 더 정확하고 신중하게 대처하지 못한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소속사는 "당사자인 본인 역시 이런 상황에 너무나 당황한 나머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답했으며, 회사에서 이를 더 신중하고 정확히 파악하지 못하고 입장을 밝히게 되어 더욱 어려운 상황을 만들게 됐다"고 사과했다.

     

    황광희의 매니저 유시종 씨는 이날 사직서를 제출한 상태다. 소속사는 "충분희 협의한 결과 퇴사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본인(유시종)에 의하면 어린시절 자신의 모습을 이제라도 깊이 반성하며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깊이 사과하는 마음이다. 광희 씨와 많은 분들에게 더 큰 피해를 드리기 전에 퇴사를 결정했으며, 이번 일을 계기로 더욱 성숙하고 열심히 생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기회가 된다면 앞으로 어린 시절 상처를 입은 분들을 직접 만나 사과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고 매니저의 입장을 전했다.

     

    본부이엔티는 "앞으로 어떠한 경우라도 신중하고 정확하게 모든 일에 임할 것이며, 본부이엔티와 유시종 군의 진심으로 반성하는 모습에 너그러운 모습으로 지켜봐 주시고, 좋은 기회를 주시길 바란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많은 분들께 죄송하다"고 입장을 마무리 했다.

     

    광희는 지난 2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본격적인 활동 시작을 알렸다. 광희와 함께 등장한 매니저 유시종 씨는 역대급 팬심과 살뜰한 태도로 화제를 모으며 향후 활약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하지만 하루 뒤인 2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황광희의 매니저에 대해 "의정부에서 가장 잘 나가는 일진 중 한 명이었다"는 내용을 담은 글을 올렸다. 글쓴이는 "지금에 와서 맞은 증거가 있는 것도 아니고 증거라고는 내 서러운 기억들 뿐"이라고 했다. 이후 추가 폭로글이 게재되며 논란은 계속 됐고, 소속사는 결국 사과문과 함께 매니저의 퇴사를 결정했다.

     

    다음은 본부이엔티 공식입장 전문

    본부이엔티입니다.

     

    먼저 이번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 드려 너무나 죄송스럽게 생각합니다.

     

    좀 더 정확하고 신중하게 대처하지 못한 점 깊이 사과드립니다.

     

    회사 입장에서는 빠르게 대처하여 사태를 해결하고자 하는 의지에서 본인에게(유시종) 확인하게 되었습니다.

     

    하여, 당사자인 본인 역시 이러한 상황에 너무나 당황한 나머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답변하였으며 회사에서 이를 더 신중하고 정확히 파악하지 못하고 입장을 밝히게 되어 더 혼란스러운 상황을 만들게 되었습니다. 이에 다시 한번 깊이 사과 드립니다.

     

    현재 본인은(유시종) 회사에 금일부로 사직서를 제출한 상태이며 회사와 충분히 협의한 결과 퇴사를 결정하게 되었습니다.

     

    본인에 의하면 어린시절 자신의 모습을 이제라도 깊이 반성하며 마음의 상처를 입은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깊이 사과하는 마음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런 본인의 입장 때문에 또 다른 상처가 되신 분들게 너무 죄송하며 광희씨와 많은분들게 더 큰 피해를 드리기 전에 퇴사를 결정했으며 앞으로 이번 일을 계기로 지난 시간을 반성하며 더욱 성숙하고 열심히 생활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한 기회가 된다면 앞으로 어린시절 본인에게 상처를 입은 분들을 직접 만나 사과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본인이 유명 연예인도 아니고 평범한 사회인이다 보니 언론에 직접 나서서 사과를 하는 것 또한 이상할 것 같아 회사에서 본인의 입장을 대신 전해 주길 희망했습니다.

     

    이에 본부이엔티는 본인의(유시종) 입장을 충분히 공감하고 회사의 입장 역시

     

    많은 분들께 깊이 사과 드려야 하는 입장이기에 이렇게 서면으로나마 사과의 말씀을 전합니다.

     

    앞으로 어떠한 경우라도 신중하고 정확하게 모든 일에 임할 것이며 많은분들께 본부이엔티와 유시종 군의 진심으로 반성하는 모습에 너그러운 모습으로 지켜봐 주시고 좋은 기회를 주시길 바라겠습니다.

     

    다시한번 진심으로 많은분들께 죄송합니다.

     

    본부이엔티 올림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