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박신양의 '조들호2', '나쁜형사' 제쳤다…첫방부터 월화극 1위

    • 매일경제 로고

    • 2019-01-08

    • 조회 : 1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박신양 주연의 '동네변호사 조들호2'가 신하균의 '나쁜형사'를 제치고 월화극 왕좌가 됐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7일 첫 방송된 KBS2 새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2:죄와 벌'은 1회 6.1%, 2회 6.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전작인 '땐뽀걸즈' 마지막회 시청률 2%, 2.5% 보다 각각 4.1%P, 4.2% 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동시간대 1위의 성적으로 출발했다.

     

    '조들호2'는 잘나가는 검사 조들호(박신양 분)가 검찰의 비리를 고발해 나락으로 떨어진 후 인생 2막을 여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일생일대 라이벌 이자경(고현정 분)을 만나 치열하게 맞서는 모습이 그려진다. 배우 박신양 고현정이 주연을 맡아 화제가 됐다.

     

    MBC '나쁜형사 17회, 18회는 각각 5.4%, 5.7%의 시청률을 보였다. 지난 방송분이 기록한 7.0%, 8.7%보다 크게 하락한 수치로, 자체최저시청률이다. 첫방송 이후 월화극 1위 자리를 지켜왔지만, '조들호2'에 밀렸다.

     

    동시간대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복수가 돌아왔다' 15, 16회는 각각 4.3%, 4.8%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tvN '왕이 된 남자'도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며 지상파 드라마들을 위협했다. '왕이 된 남자' 1회 시청률은 케이블, IPTV, 위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 가구 평균 5.7%, 최고 7.5%를 기록, 케이블 종편 포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이는 역대 tvN 월화 드라마 첫방 최고 시청률을 경신한 기록이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