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빙상계로 쏠린 시선

    • 매일경제 로고

    • 2019-01-21

    • 조회 : 16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전명규 전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이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올림픽파크텔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빙상계 성폭력 문제 등 최근 자신을 들러싼 의혹에 대해 해명하고 있다.

     

    전 전 부회장은 "빙상 문제로 국민들께 아픔을 준 죄에 고개 숙여 용서를 구한다"라며 고개를 숙인 뒤 조재범 전 대표팀 코치에게 형언할 수 없는 고통을 당한 심석희에게 사죄하고 싶다. 제자를 잘못 키워 감내하기 어려운 시련을 안겨준 것은 무엇으로도 용서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조성우 기자 xconfind@joynews24.com


    조성우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