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조장풍' 김경남, 김동욱 의리남→설인아 로맨스…다 가졌다

    • 매일경제 로고

    • 2019-05-15

    • 조회 : 1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조장풍' 김경남이 의리부터 로맨스까지 다 해냈다.

     

    김경남은 MBC 월화 미니시리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옛스승 조진갑(김동욱)을 향한 의리로 똘똘 뭉친 매력남 천덕구로 분해 열연 중이다. 지난 14일 방송에서는 의리와 함께 사랑도 지켜내며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 천덕구(김경남 분)의 의도적 접근을 알게된 고말숙(설인아 분)은 갑을기획을 찾았다. 아닌 척하지만 자신 때문에 고초를 겪게된 말숙을 내내 걱정하던 덕구는 최서라(송옥숙 분)에 의해 엉망이 된 얼굴로 찾아온 말숙에 가슴 아파했다.

     

    최서라에게 복수할 것을 약속한 덕구는 말숙과 둘만의 하룻밤을 보내지만 이후 명성건설 진단팀이 들이닥쳤다. 말숙 역시 덕구를 이용한 것. 덕구는 최서라의 불법 사찰 증거를 모두 빼앗기고 무참히 얻어맞았다. 상처 입은 얼굴로 눈물 흘리는 덕구의 모습은 지켜보는 사람의 마음도 아프게 했다.

     

    그러나 덕구는 계속 절망하지 않았다. 진갑에게 최서라에게서 말숙을 찾아오겠다고 선언한 것. 그리고 결국 말숙은 양태수 관련 녹취파일을 덕구에게 넘기고 최서라를 떠나 덕구의 곁으로 돌아왔다. 역경 끝에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고 꽁냥꽁냥하는 덕구와 말숙의 모습은 흐뭇한 미소를 자아냈다.

     

    방송 후에는 "드디어 이루어진 끄나풀 커플" "덕구 말숙 이제 꽃길만 걷자" "천덕구 사랑꾼이었어" 등 두 사람을 향한 응원이 이어졌다.

     

    김경남은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존경하는 "쌤"진갑에게는 의리의 제자, 갑을기획 직원들에게는 든든한 사장님, 말숙에게는 사랑꾼인 천덕구로 분해 코믹과 액션에 로맨스까지 더한 매력으로 조장풍 팬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김경남은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과 더불어 따뜻한 메시지로 장기 흥행 레이스에 돌입한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로 브라운관-스크린을 넘나드는 '특별'한 활약을 이어가는 중이기도 하다. '나의 특별한 형제'에서 김경남은 세하(신하균)가 임시로 머무르는 시설에서 세하를 돕는 '육선생'으로 분해 잔망스러운 열연을 펼쳐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미영

    게시글 추천 0
    신고 목록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