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주현·한진희, '두 번은 없다' 출연 확정…윤여정과 황혼 로맨스

    • 매일경제 로고

    • 2019-09-09

    • 조회 : 18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배우 주현과 한진희가 '두 번은 없다'에 출연 확정, 윤여정과 호흡을 맞춘다.

     

    9일 MBC 새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극본 구현숙 연출 최원석)는 "주현과 한진희가 출연한다"고 캐스팅 소식을 알렸다.

     

    '두 번은 없다'는 서울 한복판의 오래된 낙원여인숙에 모여든 투숙객들이 '인생에 두 번은 없다'를 외치며 실패와 상처를 딛고 재기를 꿈꾸는 유쾌, 상쾌, 통쾌한 사이다 도전기를 그린 드라마다. 앞서 윤여정의 출연 소식이 전해져 화제를 모았다.

     

    [사진=후크엔터테인먼트, kw엔터테인먼트, MBC]

    여기에 주현과 한진희의 캐스팅을 확정, 윤여정과 함께 시니어 드림팀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했다.

     

    주현은 첫사랑 복막례(윤여정 분)를 만나야겠다는 생각만으로 50여년만에 낙원여인숙을 찾아온 로맨스그레이 최거복 역을 맡는다. 그가 어디서 왔는지, 직업은 무엇인지, 가족관계는 어떻게 되는지 등 최거복에 대한 정보는 아무도 모르고 있을 정도로 미스터리한 인물. 거복은 '낙원여인숙' 1호실에 짐을 푼 이후부터 막례에게 온갖 구박을 받는다. 하지만 이를 마냥 행복하게 여기며 로맨티시스트의 면모를 아낌없이 선보일 예정. 때문에 이번 작품에서 주현은 윤여정과 함께 설레는 황혼 로맨스부터 티격태격까지 다양한 케미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한진희는 극중 구성호텔의 회장, 나왕삼 역을 맡는다. 나왕삼은 세월의 흐름이 고스란히 느껴지는 낙원여인숙의 건너편에 위풍당당하게 자리잡고 있는 화려한 초고층 5성급 구성호텔을 세운 창업자다. 언제나 자신이 늘 옳고, 정당하고, 답이라고 생각할 정도로 성공신화에 도취되어 있는 왕삼은 돈과 성공을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타고난 전략가. 특히 왕삼은 젊은 시절 악연으로 얽힌 막례와 낙원여인숙을 눈엣가시로 여기며 서로 못 잡아먹어 안달인 관계를 형성할 예정이다. 여기에 예고도 없이 갑자기 나타난 '막례 바라기' 거복의 등장이 이들의 관계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궁금증을 모은다.

     

    무엇보다 윤여정, 주현, 한진희는 '두 번은 없다'를 통해 기대 이상의 연기 시너지를 발휘할 것으로 보인다. 풋풋한 설렘이 느껴지는 황혼 로맨스부터 만났다 하면 서로 으르렁거리는 앙숙 케미까지 연기 고수들의 다채로운 케미가 주목된다.

     

    MBC 새 주말특별기획 '두 번은 없다'는 '황금정원' 후속으로 오는 11월 방송 예정이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미영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