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사회적 거리두기’ 가 불러온 맥주 소비 트렌드, 나 홀로 집맥이 대세

    • 매일경제 로고

    • 2020-03-05

    • 조회 : 12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최근 각 지역과 기업 등에서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운영하며, 회식과 모임 자리가 잇따라 취소되는 등 저녁 자리의 변화가 소비 트렌드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술집을 방문하는 대신 혼술(혼자 마시는 술)과 집술(집에서 마시는 술)을 선호하고, 외부활동 자제로 근거리 소비가 확산되면서 비교적 쉽게 찾을 수 있는 편의점에서 간단하게 즐길 수 있는 맥주를 찾는 이들이 늘고 있다. 실제로 GS25의 2020년 1~2월 맥주 매출은 전년 대비 12.3%, CU 4.3%, 세븐일레븐 6.8%, 이마트24는 26.8%의 증가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감염병의 확산 여부를 판가름하는 중요 시점인 3월을 대비해 가정용 맥주 시장을 공략한 캔맥주의 움직임이 분주하다.

     

    구스아일랜드 관계자는 “전문점에서만 맛볼 수 있었던 수제맥주를 휴대성 높은 캔맥주로 집에서 편하게 즐길 수 있다는 점이 가장 큰 매력인 것 같다”며, “이에 구스아일랜드는 일찍부터 구스아일랜드만의 깊은 향과 풍미를 집에서도 즐길 수 있도록 소비자 접근성을 높인 캔맥주 제품들을 선보여 소비자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전했다.

     

    ■ 크래프트 맥주의 대가 구스아일랜드의 대표 맥주, ‘구스 IPA’와 ‘312 어반 위트 에일’

     

     

     

     
     
    구스아일랜드는 맥주의 깊고 진한 풍미를 원하는 소비자와 부드러운 목넘김, 깔끔한 끝맛을 찾는 소비자 모두를 만족시키기 위해 ‘구스 IPA(Goose IPA)’와 ‘312 어반 위트 에일(312 Urban Wheat Ale)’ 캔 2종으로 편의점 맥주에 다양성을 더했다.

     

    ‘구스 IPA’는 균형 잡힌 맛과 향으로 수제맥주 입문자들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IPA(India Pale Ale) 맥주다. 5가지의 다양한 홉을 사용해 화사하고 진한 홉의 풍미와 상큼한 과일 향을 느낄 수 있으며, IPA 중에서도 부드러운 음용감을 자랑한다. 특히, 국내외에서 생산되는 수많은 IPA 중 최고의 맥주를 가리는 ‘그레이트 아메리칸 비어 페스티벌(GABF)’와 ‘호주 세계 맥주 품평회(AIBA) 등에서 총 6차례 우승을 차지하며 최다 수상을 기록한 바 있다. 특유의 은은한 단맛과 쌉싸름한 피니시가 조화를 이뤄 다양한 한국 음식과 최적의 궁합을 자랑한다.

     

    미국 전 대통령인 버락 오바마가 사랑한 맥주로 잘 알려진 ‘312 어반 위트 에일’은 홉과 밀의 풍미를 느낄 수 있는 미국식 밀맥주다. 캐스케이드 홉, 신선한 과일 향, 크리미한 바디가 에일 맥주 특유의 쓴맛을 최소화하고 깔끔하고 부드러운 마무리가 인상적이다. 알코올 도수는 각각 5.9%, 4.3%이다.

     

    ■ 파타고니아 대자연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남미의 대표 프리미엄 밀맥주, ‘파타고니아 바이세’

     

     

     

     
     
    국내 첫 남미 맥주로 한차례 품절대란을 일으킨 ‘파타고니아 바이세(Patagonia Weisse)’는 아르헨티나산 캐스케이드 홉과 밀로 양조해 산뜻하고 부드러운 풍미가 돋보이는 프리미엄 밀맥주다. 오렌지, 레몬, 파인애플 향이 고수 향과 어우러져 단맛 없는 상쾌한 맛이 특징이다.

     

    패키지에는 청정함을 드러내는 하늘색과 파란색을 바탕으로 아르헨티나에 위치한 ‘피츠로이산’을 형상화한 눈 덮인 산을 그려 넣어 파타고니아 바이세의 부드럽고 담백한 맛을 한층 더 깊게 담아냈다. 밀맥주 본연의 맛과 향을 살려낸 파타고니아 바이세는 회를 비롯한 해산물 요리와 잘 어울려 특히 중남미 지역의 대표 음식인 ‘세비체(해산물을 회처럼 얇게 잘라 레몬즙에 재운 후 차갑게 먹는 음식)’와 최적의 페어링을 이룬다.

     

    ■ 벨기에 정통 로얄 프리미엄 맥주, 흑맥주 계의 걸작 ‘레페 브룬’

     

     

     

     
     
    유럽 최고의 맥주 중 하나로 인정받으며, 국내에서도 마니아층을 형성할 만큼 매력적인 맛과 향을 자랑하는 ‘레페 브룬(Leffe Brune)’은 중세 수도사들의 양조기술과 전통을 계승한 맥주다.

     

    풀 바디감의 브라운 벨지안 다크 에일로 깊은 풍미의 커피와 초콜릿 향을 띄며 흑맥주의 쌉쌀한 맛과 보리, 캐러멜의 달콤함을 동시에 즐길 수 있다. 매혹적인 갈색빛이 특징으로 부드럽고 크리미한 맛이 입안을 감싸며 식전주로써 치즈와 곁들이면 레페 브룬의 깊고 고요한 맛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다.

     



    이준문 기자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유아/라이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