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허지웅 "'n번방 사건' 큰 충격, 韓사회 인성교육의 완전한 대실패"

    • 매일경제 로고

    • 2020-03-25

    • 조회 : 4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방송인 허지웅이 'n번방 사건'에 참담한 심경을 전했다.

     

    허지웅은 지난 24일 인스타그램에 "얼마나 고생이 많으세요. 우리 모두의 노력으로 전 지구적 위기를 극복해나가고 있습니다. 저는 집에만 있다보니 살이 많이 올랐습니다"라며 코로나19 확산 속 근황을 전했다.

     

    방송인 허지웅이 'n번방 사건'에 일침을 날렸다. [사진=허지웅 인스타그램]

    이어 허지웅은 "최근 성착취 텔레그램 사건을 보고 큰 충격을 받았습니다. 고민이 많습니다. 괴롭고요. 이건 단지 성교육의 문제가 아니라 한국 사회 인성교육의 총체적이고 종합적인, 완전한 대실패입니다"라며 'n번방 사건'에 대한 참담한 심경을 밝혔다.

     

    'n번방 사건'은 메신저 텔레그램 등에서 비밀방을 만들어 불법촬영물 등 여성의 성 착취물을 제작, 유포한 사건이다.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 여성만 74명에 달하며 이 중 16명이 미성년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또 영상물을 구매하고 공유한 가입자가 무려 26만명으로 추정돼 공분을 샀다.

     

    [사진=허지웅 인스타그램]

    이 사건이 알려지자 청와대 국민청원에는 관련자들의 신상을 공개하고 처벌해달라는 청원이 올라왔고, 하연수, 손수현, 혜리, 소진, 정려원, 돈스파이크, 조권, 봉태규 등 수많은 스타들이 청원 동의를 독려했다.

     

    경찰은 지난 16일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등 16인을 체포했으며 24일 신상정보 공개 심의위원회를 열고 조주빈의 얼굴과 이름 등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조주빈은 25일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구속된 조주빈을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그는 이날 오전 8시께 서울 종로경찰서를 나서며 "손석희 사장님, 윤장현 시장님, 김웅 기자님 저에게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죄한다. 멈출 수 없었던 악마의 삶을 멈춰줘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그 외의 질문에는 묵묵부답으로 일관하며 호송차량에 올랐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박진영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