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돌아온 오승환, '라팍' 첫 등판서 1이닝 무실점 호투

    • 매일경제 로고

    • 2020-04-11

    • 조회 : 32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삼성 라이온즈의 오승환이 국내 첫 실전등판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오승환은 11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팀 자체 청백전에 청팀 두 번째 투수로 등판해 1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오승환은 청팀이 4-1로 앞선 5회말 최채흥의 이어 마운드에 올랐다. 첫 타자 이현동을 야수 실책으로 출루시켰지만 이현동의 2루 도루를 청팀 포수 김민수가 저지하면서 위기를 벗어났다.

     

    오승환은 이어 박해민을 좌익수 뜬공으로 잡아낸 뒤 박계범을 중견수 뜬공으로 처리하면서 실점 없이 이닝을 마쳤다.

     

    삼성 라이온즈 투수 오승환이 11일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열린 팀 자체 청백전에 등판해 투구하고 있다. [사진=삼성 라이온즈]

    오승환은 이날 세 타자에게 16개의 공을 던졌고 직구 최고구속은 147㎞를 기록했다. 홈 구장인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의 첫 등판을 기분 좋게 마쳤다.

     

    오승환이 삼성 라이온즈 파크 마운드에 올라 투구를 펼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오승환은 2013 시즌을 끝으로 일본 프로야구 한신 타이거즈에 진출한 뒤 미국 메이저리그 등을 거쳐 지난해 여름 복귀했다. 2016년 개장한 삼성 라이온즈 파크에서 등판할 기회가 없었다.

     

    오승환은 경기 후 "한국에서 오랜만에 투구를 했는데 홈구장에 처음 섰다는 데 의미를 두고 싶다"며 "오늘은 공의 구위나 경기 내용을 떠나 타자와 상대했다는 부분에 중점을 뒀다"고 소감을 전했다.

     

    오승환은 또 "아직 준비할 시간이 많은 만큼 개막 일정에 맞춰 몸을 끌어올리도록 하겠다"며 "하루빨리 팬들이 꽉 찬 구장에서 던져보고 싶다. 그래야 좀 더 힘을 얻을 수 있을 것 같다"고 각오를 밝혔다.

     

    한편 이날 청백전은 청팀이 4-1로 이겼다. 청팀 선발 최채흥은 4이닝 2피안타 2볼넷 5탈삼진 1실점으로 호투했다.

     

    /김지수 기자 gsoo@joynews24.com


    김지수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