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날찾아' 박민영♥서강준, 눈물의 포옹 포착…이별 엔딩일까

    • 매일경제 로고

    • 2020-04-20

    • 조회 : 34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날찾아' 박민영♥서강준의 엔딩 페이지는 결국 이별인 것일까. 눈물 폭포를 예고하는 포옹이 공개됐다.

     

    종영을 앞둔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극본 한가람, 연출 한지승, 장지연, 이하 '날찾아') 측이 20일 15회 방송을 앞두고 목해원(박민영)과 임은섭(서강준)의 2종 눈물 포옹 스틸을 공개, 애틋한 사연에 궁금함을 더하고 있다.

     

    '날찾아' 박민영♥서강준의 포옹이 공개됐다. [사진=에이스팩토리]

    지난 14일 방송된 14회에서는 마음의 부채감을 이기지 못한 이모 명여(문정희)가 10년 전 사건에 대한 진실을 조카 해원에게 털어놓음으로써 이야기도 절정에 치달았다. 가족 모두가 알고 있었던 진실을 자신에게만 무려 십 년이라는 긴 세월 동안 비밀에 부쳐뒀다는 사실에 해원은 사무치게 아파왔다.

     

    그런 그녀를 위로하기 위해 은섭은 책방 문도 채 잠그지 못하고 한 걸음에 달려와 따뜻한 품을 내어줬다. 다가올 봄, 마음 아프게만 떠나지 않았으면 했던 은섭의 바람은 결국 이뤄지지 않았다.

     

    슬픔의 바다에 잠긴 해원과 은섭의 관계가 어떻게 될지 예측불가해진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 눈물의 포옹을 하고 있는 두 사람에게는 애처로움이 느껴진다. 방송 직후 공개된 예고 영상까지 보니 "이 모든 게 정말 내가 몰라도 되는 일이었을까"라는 해원은 깊은 슬픔에서 쉬이 헤어 나오지 못하는 것 같다. 해원의 옆을 든든히 지키고 있는 은섭은 "네가 아플 테니까. 아마도 대신 짊어지고 사셨을 거야"라며 자신의 넒은 품으로 그녀의 슬픔을 꼭 감싸 안아주고 있다.

     

    그렇다면 함께 공개된 해원과 은섭의 두 번째 포옹에는 어떠한 의미가 담겨 있는 것일까. 은섭은 어머니의 허락 없이는 절대 올라가지 않겠다던 한밤의 오두막집을 또 한 번 찾는다. 그림자가 드리운 그의 얼굴에는 다시금 깊은 고독이 자리하고 있는 것 같다. "내가 떠나려고. 봄이 왔잖아"라는 해원의 가슴 아픈 이별의 말과 연관이라도 있는 것일까. 더욱이 이번에는 해원이 먼저 은섭을 끌어안고 있어 두 사람의 엔딩 페이지에 대한 궁금증을 드높이고 있다.

     

    제작진은 "북현리에 봄이 성큼 찾아왔다. 봄의 기운을 받아 싱그러운 새 잎을 틔우는 나무처럼 해원과 은섭도 봄의 기운으로 다시 새 잎을 틔울 수 있을지, 해원과 은섭의 눈물에 겨운 포옹에는 어떤 의미와 감정들이 담겨 있을지 얼마 남지 않은 이야기와 끝까지 함께 해달라"고 전했다.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박진영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