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트롯신이 떴다' 김연자X진성X장윤정, MR 제거에도 가창력 폭발 '레전드 입증'

    • 매일경제 로고

    • 2020-04-23

    • 조회 : 3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김연자, 진성, 장윤정이 MR 제거에도 변함없는 가창력을 선보였다.

     

    22일 방송된 SBS '트롯신이 떴다'에는 베트남 무대 이후 후일담을 나누는 출연진의 모습이 담겼다.

     

    김연자는 짐꾼 역할을 자처한 정용화때문에 운 사연을 전하며 "월드 스타에게 짐꾼을 시켜 미안했다"고 말했다. 설운도는 "내 딸이 방송 보고 시집가고 싶다고 하더라"며 정용화를 사위로 점 찍었다.

     

    트롯신이 떴다 [SBS 캡처]

    이후 출연진들은 얼마 전에 촬영한 김연자, 진성, 장윤정의 영상을 봤다. 제작진은 세 사람을 찾아가 기습적으로 노래를 부탁했고, 이들의 노래는 정용화의 SNS을 통해 전세계 팬들에게 공개됐다.

     

    장윤정은 "선배님들이 반주 없이도 무대를 꽉 채운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어 제작진에게 갑자기 MR 제거를 해달라고 제안했다"고 말했다.

     

    김연자는 중간에 MR이 제거된 지도 모른채 열창을 했고, MR 없이도 가창력을 폭발시켰다. 영상을 본 김연자는 "MR이 제거된 줄 몰랐다. 가수 되고 처음 있는 일이다. 신기하다"고 소감을 말했다.

     

    트롯신이 떴다 [SBS 캡처]

    진성 역시 반주 없이 훌륭한 무대를 선사했다. 장윤정은 '옆집 누나'라는 발랄한 곡을 선곡, 애교까지 폭발시켜 선배들을 감탄을 불렀다.

     

    정용화는 "혼자서 저러고 부르시는 거냐"고 장윤정의 무대 매너에 놀라워했고, 장윤정은 "방송국에 혼자 남아 노래 부르는 아나운서 같다"고 자신의 모습을 신기해했다.

     

    이날 출연진들은 'K팝 맞추기' 퀴즈로 즐거움을 선사했다. 남진, 설운도, 김연자 등이 헤드폰을 쓰고 후배들의 노래를 부르면 정용화, 붐이 맞추는 게임이었다. 선배들은 최근 댄스곡을 자신의 스타일로 바꿔 불러 웃음을 유발했다.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이지영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