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2000년대 갬성

    • 쿠쿠그대

    • 2020-04-24

    • 조회 : 188

    • 댓글 : 5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인도네시아의 한 패션디자이너가 인간의 척추뼈로 핸드백을 만든 사실이 알려져 세계적으로 지탄 받고 있다.

    인도네시아 국적의 디자이너 아널드 푸트라는 2016년 바스켓 백 형태의 가방을 만들었다.

    해당 제품은 손잡이 부분을 골다공증을 앓은 어린이의 굽은 등뼈 전체로 만들었다. 바스켓 부분은 악어의 혀로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가격은 5천 달러, 한화 618만원에 팔렸다.

    당시 아널드 푸트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당 제품의 사진을 올리면서 "악어의 혀로 만든 바스켓 백. 손잡이는 골다공증을 앓은 어린이의 전체 등뼈.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제작"이라고 적었다.

    이 제품은 4년 만에 온라인을 통해 사진이 퍼지면서 비윤리적이라는 비판을 받고 있다.

    논란이 불붙자 아널드는 "인체의 부분은 합법적 의료회사에 기증되고 그 회사로부터 잉여분을 사는 것이 가능했다"며 "등뼈는 캐나다에서 서류를 갖춰 공급 받은 것"이라고 말했다.

    악어의 혀를 사용한 것에 대해서는 "악어고기는 가죽 산업의 부산물"이라며 "미국에서 멸종 위기종도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쿠쿠그대 님의 다른 글

    자유게시판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 등록순
    • 최신순

    자유게시판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