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4월29일- ‘4월의 찬가’ 합창

    • ksm892

    • 2020-04-29

    • 조회 : 77

    • 댓글 : 3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4월29일- ‘4월의 찬가’ 합창


    옷장을 활짝 열었다. 추운 날씨에 부지런히 ‘출동’한 터틀넥은 이제 서랍 깊숙한 곳에서 안식. 겨울용 겉옷은 먼지 털고 한데 모아 가지런히 정돈. 지난해 한 번도 안 입은 옷, 목이 늘어나고 꼬질꼬질한 옷은 의류수거함으로. 그동안 수고 많았다. 버스 앞자리에 앉아 꾸벅꾸벅 졸았다. 훤히 드러난 목덜미에서 돋아나는 샛노란 꽃 한 송이. 그리고 우리들의 작은 움직임으로 큰 기적을 기원하는 노란 리본들.


     그동안 추운 날, 포근한 날, 더운 날이 반복되자 집도 좁은데 옷장 정리가 골칫거리다. 식구 수대로 사계절 옷이 총출동해 옷장이 터져 나가겠다며 아우성이지만 겨울옷을 정리하기엔 날씨가 불안하다. 아! 아침에 두툼한 가디건 입혀보낸 남자가 생각난다.오늘은 남편 바가지 긁게 생겼다.인터넷 포털에서 ‘옷장 정리’ 키워드로 검색하고 있는데 휴대전화 안 받던 친구가 ‘드레스룸에서는 전화가 안 터지네…’라며 전화를 걸어왔다.
    늘 정면만 바라봐야 하는 것은 아니다. 낯선 아침 찬 바람을 피하다 고개를 숙인 그날,발밑에는 또 다른 봄이 펼쳐지고 있었다.  길어진 봄 햇살에 내 그림자는 내 키를 훌쩍 넘길 정도로 길어졌고, 보도블록을 비집고 나온 잡초마저도 봄의 주인공이 된 듯 ‘초록은 동색’을 외치고 있었다. 어느덧 4월의 끝자락. 내 발 밑 개성 없는 회색빛 보도블록 위에도 봄은 찾아오고 있다. 겨울 옷, 이번엔 진짜 안녕!
     

    ksm892 님의 다른 글

    자유게시판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 등록순
    • 최신순

    자유게시판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