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5월3일-모란이 뚝뚝 떨어져버리면…

    • ksm892

    • 2020-05-03

    • 조회 : 123

    • 댓글 : 1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5월3일-모란이 뚝뚝 떨어져버리면…


     전남 강진 김영랑 생가에 모란꽃 활짝. 자주색 감도는 붉은 꽃. 우아하고 기품이 넘쳐 흐르는 꽃. ‘꽃의 재상(花相)’이 작약이라면, 모란은 ‘꽃의 왕(花王)’으로 불렸다. 중국인들은 ‘꽃의 신(神)’이라고까지 떠받들었을 정도.꽃이 피면 그 앞에 술을 놓고 절까지 했다.오죽하면 영랑은 ‘모란이 뚝뚝 떨어져버린 날, 봄을 여읜 설움에 잠긴다’고 했을까.


     이래저래 봄날은 가고, 인생도 간다.어느덧 올봄의 마지막 날. 봄은 요 며칠 뽀얀 속살을 보여주는가 싶더니 또 구름 뒤에 숨어버렸다. 한동안 잿빛 구름이 하늘을 가릴 듯.  어린이날엔 비까지 오락가락해 아이들 속 깨나 상하게 하겠다. 내일은 입하(立夏).날이 개면 바로 뜨거운 여름이다. 바닥에 떨어진 꽃잎 말고는 아무도 봄을 기억하지 못하는데. 올봄은 떠나는 날까지 참 징허게도 군다.
     

    ksm892 님의 다른 글

    자유게시판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 등록순
    • 최신순

    자유게시판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