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앨리스' 김희선X김상호, 2010년 의미심장 만남 포착 '궁금증 증폭'

    • 매일경제 로고

    • 2020-10-07

    • 조회 : 2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앨리스' 2010년 김상호는 왜 김희선을 찾아왔을까.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가 강력한 떡밥들을 던지며 시청자를 사로잡고 있다. 지난 10회에서 윤태이(김희선 분)는 박진겸(주원 분)이 아버지처럼 따르는 고형석(김상호 분)의 의심스러운 면모를 포착 그를 추궁하기 시작했다. 박진겸은 사라진 석오원(최원영 분)의 행적을 쫓던 중 충격적인 무언가를 목격했다.

     

    '앨리스' 김희선 김상호 [사진=SBS]

     

    이런 가운데 10월 7일 '앨리스' 제작진이 박진겸의 엄마인 박선영(김희선 분)과 고형석의 만남을 공개했다. 대체 두 사람은 언제 만난 것일까. 왜 만난 것일까. 두 사람을 둘러싼 비밀은 무엇일까.

     

    공개된 사진은 박진겸의 옛집 앞에서 마주한 박선영과 고형석을 포착한 것이다. 박선영이 살아있는 것으로 보아, 사진 속 두 사람의 만남은 2010년인 것으로 추측할 수 있다. 당시 박선영은 아들 박진겸이 여고생 자살사건에 범인으로 누명을 쓰면서 담당 형사인 고형석과 처음 마주했다.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두 사람의 사뭇 심각한 분위기다. 박선영은 자신을 찾아온 고형석을 의미심장한 눈빛으로, 그러나 좀처럼 감정을 드러내지 않는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다. 고형석은 어쩐지 다급한 듯한 표정이다. 두 사람이 어떤 대화를 나눴을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현재 고형석은 '앨리스' 시청자들 사이에서 박선영을 살해한 유력 용의자로 꼽힌다. 특히 고형석이 납치된 석오원에게 총을 겨누고 그 앞에서 예언서를 보는 장면, 이세훈(박인수 분)의 사망 직전 이세훈이 머물던 여관으로 향하는 장면 등이 공개되며 그의 움직임에 많은 의심의 눈초리가 쏠리고 있다. 그런 그가 2010년 박선영이 사망하기 전, 그녀를 찾아간 모습이 공개된 것이다.

     

    더욱 의심이 솟구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앨리스' 제작진은 "10월 9일, 10월 10일 방송되는 '앨리스' 11회, 12회에서는 2010년 고형석의 모든 행적이 드러난다. 박선영을 죽인 범인의 정체가 미궁에 빠진 가운데 과연 고형석이 품고 있는 비밀이 무엇일지, 박선영과 고형석의 관계는 무엇일지, 윤태이가 고형석의 비밀을 밝혀낼 수 있을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10회의 충격적인 엔딩과 함께 시청자들의 궁금증과 호기심이 하늘 높이 치솟은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 11회는 10월 9일 금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또한 방송과 동시에 웨이브(wavve)에서 VOD(다시 보기)로 제공된다.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정지원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