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소니코리아, 핑크색을 입은 바이오 x 시리즈

    • 운영자

    • 2010-05-13

    • 조회 : 588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소니코리아(www.sony.co.kr)가 파스텔핑크 컬러를 입은 익스트림 씬(extreme thin) 노트북, 바이오 X 시리즈(VPCX135LK/P)를 출시한다.

     

    새롭게 선보이는 바이오 X 시리즈는 제품 상판은 물론 키패드 및 팜레스트 내부까지 파스텔톤의 핑크 컬러를 덧입혀 한층 사랑스럽고 여성스러운 매력을 더했다.

     

    이와 함께 기존 바이오 X 시리즈부터 이어지던 노트북 상단의 로즈골드 색상의 로고는 은은한 핑크 컬러의 바이오 X 시리즈만의 디자인을 더욱 돋보이게 한다.

     

     

    어느 각도에서 봐도 얇고 슬림한 디자인이 살아있는 13.9mm의 초박형 두께에 745g의 초경량 무게이면서도 11.1인치의 와이드 LCD를 채택해 일반 노트북과 같은 편안함과 안정감을 느낄 수 있으며, 기본 배터리 사용시 최장 7.5 시간까지 사용할 수 있어 사용자 편의를 강화한 제품이다.

     

     

    소니만의 초슬림 테크놀로지가 구현된 바이오 X 시리즈는 키보드 부분을 제외하고 부품들이 겹쳐지는 부분이 없도록 메인 보드의 한 면만을 활용하는 단면 마운팅 적용과 LCD의 0.2mm 가량의 불필요한 부분을 제거해 한 층 더 얇고 가늘게 표현한 울트라 슬림 LCD 패널 기술이 얇은 두께와 초경량의 무게를 함께 충족시켰다.

     

    노트북 모서리 홈 부분은 호(ARC, 아크) 모양의 디자인을 적용하여 제품을 시각적으로 얇아 보이게 하는 효과를 주며 외부의 충격에 의해 찌그러지거나 뒤틀어 지는 손상을 방지한다.

     

     

    또한 탄소 섬유커버로 LCD를 보호하고, 알루미늄 재질의 팜레스트를 사용하여 얇고 가벼운 동시에 견고성을 한층 강화시킨 제품 설계 또한 사용 중에 발생할 수 있는 압력과 충격을 감소시키는 기능적인 디자인이다.

     

    바이오 X 시리즈는 윈도우 7을 기본으로 탑재하고 VGA 출력, LAN 포트, 무선랜 모듈, 메모리 스틱 슬롯과 내장 웹캠 등 비즈니스 활동에 적합한 소프트웨어를 기본으로 장착했다.

    또한 바이오 X 시리즈에 탑재된 아이솔레이션 키보드는 타이핑을 정확하고 편안하게 할 수 있도록 도울 뿐만 아니라 새롭게 줌 기능과 손가락을 책장을 넘기듯이 손가락 움직임을 인식하는 플릭 네비게이션 기능이 추가된 터치패드로 편의성을 높였다.

     

    바이오 X 시리즈는 5월 28일 본격적인 출시에 앞서 소니스타일 온라인(www.sonystyle.co.kr) 및 소니스타일 매장에서 5월17일부터 26일까지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예약판매 구매자에 한해, 전용 슬림 파우치 및 베네피트의 인기제품 바디밤 을 증정한다. 출시 가격은 1,899,000원이다.

     

     

    바이킹 편집팀
    상품전문 미디어, 바이킹 보도자료/기사제보(news@buyking.com)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인기 게임 코스프레

    더보기

      컴퓨터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