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의류브랜드 드라마 협찬 '효과 있네'

    • 매일경제 로고

    • 2010-12-02

    • 조회 : 11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TV드라마의 인기에 맞물려 주연배우에게 의류를 협찬한 브랜드들이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2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올 8월 롯데백화점 10개 점포에 입점한 영캐릭터 신규 브랜드 '르윗'이 10월 출시한 65만8천원짜리 야상점퍼가 지난달 중순 1차 입고 물량이 모두 매진됐다. 또 15만8천원짜리 원피스는 지난달 30일까지 입고물량의 90%가 팔렸다.

    이 옷들은 처음 출시됐을 때는 인기를 끌지 못했으나 배우 문근영이 드라마 '매리는 외박중'에서 입고 나온 이후 불티나게 팔려 일반 상품 판매율인 40∼60%를 훌쩍 넘어섰다.

    지난 2월 본점에서 개장한 편집매장 '브릿지11'도 드라마 '시크릿가든'의 주연배우 하지원이 입은 카디건(5만9천원)과 망토(37만8천원) 덕분에 상품 문의 전화를 하루 평균 20여 통 받고 있다.

    카디건은 방송 직후 100% 팔렸고 망토 역시 물량 소진율이 70%에 달한다.

    연예인 협찬은 해당 상품 판매뿐만 아니라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데에도 큰 도움을 준다고 롯데백화점은 설명했다.

    '브릿지11'은 올해 첫선을 보인 이후 다른 브랜드에 비해 인지도가 낮은 편이었으나 최근 이 드라마가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면서 11월 매출이 10월보다 39.4% 늘었다.

    영캐릭터 선임상품기획자(CMD) 김지성 과장은 "협찬 의류는 동경하는 배우가 입은 상품을 나도 입는다는 동질감을 느낄 수 있기 때문에 큰 인기를 끌고 있다"며 "각 브랜드는 협찬 효과를 극대화하려 매장 앞에 사진을 게재해 놓는 등 마케팅을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김지연 기자 cherora@yna.co.kr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