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U-10 여섯 달 써 보고...

    • 상웅

    • 2004-06-09

    • 조회 : 32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도구나 기계를 살 때 가장 중요한 것은 그것이 얼마나 좋으냐가 아니라
    그것이 얼마나 쓸모에 맞느냐입니다.
    dica도 마찬가지로 얼마나 많은 기능들을 가지고 있느냐 보다는
    쓰고자 하는데에 잘 맞느냐를 먼저 따져야 합니다.

    그래서 제가 쓰고자 하는 환경과 그에 대한 분석을 해 보았습니다.

     

     

     

    1. 쓰임새.


    internet환경에서 home page를 꾸려나가는데 쓴다.
    일기를 대신해서 생활을 기록한다.

     

    <분석>
    internet환경을 생각할 때 대부분 1024 X 768 pixel에 맞춰진 monitor가 많음.
    그래서 화소수가 300만을 넘는 기종들을 굳이 쓰지 않아도 된다고 생각했습니다.
    100만에서 200만 화소 기종으로도 넉넉하다고 봅니다.

     

     


     

     


    2.사진을 찍는 버릇, 취향


    늘 사진기를 가지고 다니며 찍을 거리가 생기면 그때그때 찍는다.
    찍는 것들은 남다른 주제가 없다.
    내용에 관계 없이 마음에 내키면 찍는다.
    사진(작품)을 위한 사진이라기보다는 사건을 기록하는 수단으로 찍는다.

     

    <분석>
     늘 사진기를 가지고 다니면서 언제 어디서나 찍으려면 가볍고 튼튼하고 작을수록 좋다.
     늘 배낭 속에 사진기(S-70)를 넣고 다니지만 선뜻 사진기를 꺼내서 찍기는 좀 거추장스럽습니다.
     작품을 찍고자 한다면 마땅히 기능이 많은 사진기를 늘 손에 들고 다녀야 하겠지만
     생활(사건)을 기록하는데는 크고 기능이 많은 사진기는 오히려 귀찮습니다.
     지갑에서 돈을 꺼내기보다 더 쉽게 사진기를 꺼내서 찍을 수 있어야
     생활(사건)을 기록하기 쉽습니다.
     작고 가벼운 기종들은 여럿 있는데 대부분 작은 담배갑처럼 생겼습니다.
     담배갑 모습을 한 기종은 비록 작기는해도 주머니에 넣고 다니기에는 부담이 좀 갑니다.
     얇고 작기 때문에 눌리기도 쉽고 줄에 매달아 목에 걸기도 어정쩡합니다.
     또 주머니에 넣고 꺼내기가 그리 매끄럽지 않습니다.
     이런 것들을 생각해 볼 때 U-series는 작고 뭉툭한 막대처럼 생겨서 한 줌에 쏙 들어오고
     튼튼해 뵙니다. 주머니에 넣고 빼기도 쉽고 줄에 매달아 목에 걸어도 부담이 적습니다.
     언제 어디서나 바로 사진을 쉽게 찍을 수 있습니다.
     전화 걸기보다 쉽고 전화 받기만큼이나 쉽다는 것이 U-10만이 지닌 design입니다.

     


     

     

    3. 사진을 찍는 환경.


    아주 거친 환경부터 조용한 환경까지 갖가지.
    산, 물, 바다, 도심, 발이 닿는 곳이라면 어디든지.
    거친 운동을 하거나 힘든 일을 할 때에도 찍고 싶으면 찍어야 한다.

     

    <분석>
     U series는 주위 환경으로부터 영향을 아주 적게 받습니다.
     먼저 사람을 찍을 때 series가 사진기인지 잘 모르는 사람들이 많기 때문에 자연스러운
     모습을 그대로 찍을 수 있습니다. 찍히는 사람이 알아채지 못하게 뜻하지 않은 모습을
     찍기도 쉽습니다.
     운동이나 일을 하다가도 바로 꺼내서 찍을 수 있습니다.
     꼭 있어야 할 기능만 간추려 놓았기 때문에 shutter를 누르는 것만으로 모든 것이 이뤄집니다.

     


     

     


    4. 기능
     * zoom이 없다는 것은 몇 몇 사람들에게는 아주 아쉬운 부분이겠지만 위와 같은 환경이라면
      zoom이 없는 것이 낫습니다. 내키는대로 쉽게 뽑아서 찍는 데는 zoom이 쓸모가 없습니다.
      오히려 사진기 값을 올리고 크기와 무게를 늘리는 단점이 되기 쉽습니다.

     

     *  연사기능 640 X 480 이라는 화소로 연사가 되는데 좀 아쉬운 부분입니다.
       1024 X 768이나 1280 X 960 으로 연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  동영상은 있으나 마나한 기능입니다. 녹음도 안 될뿐더러 화소수도 적습니다.
       사진기는 사진기이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대부분 dica를 자주 쓰는 사람들은 동영상기능을
       그리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습니다.동영상기능을 없애서 생산가를 낮추든가

       다른 기능을 넣는 것이 훨씬 나을 겁니다.

     

    *lens와 Lcd, lens는 왼쪽 끝에 있는데 가운데 쪽으로 1cm쯤 옮기면 두 손으로 찍을 때

       오른 손 손가락이  lens를 가리는 것을 막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lens를 보호할 수 있는 유리나 UV filter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lens가 작은 데다가 움푹 들어가 있어서 닦기도 힘들고 마구 쓰는 환경에서 lens에 무엇인가
       묻기 쉽습니다. 
       Lcd는 왼쪽 끝 쪽으로 옮겨 놓는 것이 찍기에도 편하고 보기에도 좋을 듯 합니다.

     

     * 삼각대 고정 나사구멍이 없습니다. self timer기능이 있는데 이 기능을 제대로 쓰려면
      삼각대에 물려서 쓰는 것이 좋은데 구멍이 없어서 삼각대를 쓰지 못합니다.
      이 경우 u-10 아래 면에 양면접착tape를 붙인 뒤 적당한 구조물에 붙여 놓고 쓸 수도 있습니다.

     

    * 여러가지 빛깔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금색, 국방색(위장색), 검정, 사막색, 녹슨 색....따위, U-10은 design과 크기에서 
     큰 호응을 받고 있습니다.
     이 점을 이용하여 보다 다양한 빛깔이 나온다면 사용자층이 넓어질 것 같습니다.


    * 어느 정도 수동기능이 있는 s-70을 함께 쓰고 있는데 어설픈 수동 조작보다는
      확실한 자동촬영이 낫다는  것을 깨닫게 해 준 기종입니다.
     최소사양(?)으로 최고사진(?)을 찍어보려는 사람.
     복잡한 조작 없이 쉽게 아무데서나 아무 때나 사진을 자주 찍는 사람.
     어린이들에게 괜찮은 기종입니다.

     


     


    5.주위 평가

    이제까지 만난 대부분 사람들은 U10을 보지 못했다고 합니다.U - series 대부분을 못 본 것입니다.
    사람들이 U-series를 못 본 까닭 가운데 하나가 작고 간편하기 때문입니다.
    dica를 가지고 다니면서 굳이 티를 내지 않는다면 사람들이 모른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그만큼 가지고 다니기 쉽고 편하다는 것입니다.
    처음 본 사람들이 하는 첫 마디는 "참 예쁘다"였습니다.
    여성들은 말할 것도 없고 남성들도 아주 예쁘다고 말합니다.
    큰 가방이나 배낭 따위를 가지고 다니지 않는 여성들이나 몸을 많이 움직이는 남성들에게는
    아주 간편하게 지니고 다니면서 쉽게 사진을 찍을 수 있다는 것이 가장 큰 매력으로 비치는 것 같습니다.

     


     

    6. 작품사진은 찍을 수 없는가?
     작품은 화소수나 화질에 앞서 그 내용이 더 중요합니다.
    내용만 제대로 잡고 U-10의 기능과 특성을 알면 130만 화소로도 좋은 작품을 찍을 수 있습니다.

     


     

    7. 값.
    이제까지 든 여러가지 좋은 점에 견주면 좀 비싸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마 많은 소비자들이 sony제품을 볼 때 좋은 design과  비싼 값에서 갈등을 할 것이라고 봅니다.

    비싸다, 싸다는 상대적인 문제일수도 있고 절대적인 문제일 수도 있습니다.

    비싼 값에 사서 더 비싸게 쓴다면 결코 비싼 것이 아니라고 봅니다.

    아주 싸게 사서 쓰지 않는다면 그것은 아주 비싼 것입니다.

    그러나 U-10을 사는 사람들은 전문가들이 아닌 여느 사람들이라고 볼 때

    그 장점을 제대로 살려서 그 값어치를 빼내기는 어려울 수도 있을 겁니다.

    이런 생각을 염두에 두고 볼 때
    에누리 최저가가 16만 9천원이라면 조금 더 보태서 u20이상을 바라보거나
    간편, 소형, 역동적인 사용을 조금 포기하고서라도 화소수가 높은 다른 회사제품으로

    눈을 돌리게 할 수 있다고 봅니다.
    저 또한 좋은 점들을 잘 알고 있었지만 값에 대해서는 머뭇거릴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러나 동호회원이 싸게 내 놓은 중고를 운 좋게 샀기 때문에 제 상황에서는 300%를 넘는

    값어치를 해 내고 있습니다.

     


     


    8. 사진

    U-10 으로 찍은 사진을 몇 장 올립니다.

    1280X 960으로 찍어서 크기만 줄인 것들입니다.

     

     

     

    <인물>

    wedding촬영을 하는 studio안에서 전문촬영가가 촬영하는 환경에 무임승차한 경우입니다.

    전문촬영가에게 방해가 되지 않도록 flash는 꺼 놓고 찍었습니다.

     

     

     

     

     

    <자전거>

    변속기 아래 쪽에 U-10을 놓고 눈짐작으로 겨눠서 찍었습니다.

     

     

     

     

     

     

     

    <꽃들>

     

     

     

     

     

     

     

     

     

    <눈 내린 언덕>

     

     

     

     

     

     

     

     

    <가을날>

     

     

     

     

     

     

     

    <장미> 접사를 해 보았습니다.

     

     

     

     

     

     

     

    <겨울 저녁>

     

     

     

     

    상웅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디지털/가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