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美 법원 “삼성 갤탭 10.1 판매 금지“

    • 매일경제 로고

    • 2012-05-15

    • 조회 : 2,378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삼성 갤럭시탭 10.1에 대한 미국내 판매에 제동이 걸렸다.  
      
    美항소심이 애플에게 삼성의 갤럭시탭 10.1을 미국내 유통매장에서 판매금지시켜 달라는 요구를 수용했다. 만일 애플이 이를 그대로 수용해 진행하면 다음 주 두회사 간의 타결협상에서 그대로 확정짓게 될 전망이다. 
      
    씨넷은 14일(현지시간) 미연방순회항소심이 "애플의 디자인특허가 합법적으로 증명될 수 있을 것 같다. 캘리포니아하급심이 잘못판결됐다"고 판시하고 애플의 요구를 수용했다고 보도했다.   


    ▲삼성갤럭시탭10.1의 미국내 판매에 일단 제동이 걸렸다. 미순회법원 항소심이 애플이 요구한 갤럭시탭 10.1의 미국내 판매금지명령 요구를 수용했다.

     

    항소심은 또한 최종 법정판결이 날 때까지는 판매금지 조치가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이는 삼성-애플 간에 별도 합의가 이뤄지지 않는다면 삼성 갤탭의 미국내 판매금지가 진행된다는 의미다.  
      
    하지만 두 회사는 다음주 이 소송에 대한 협상을 가질 예정이다. 애플에게 다음 수순은 이 협상이 성공하느냐 실패 하느냐지만 삼성으로선 다급해졌다. 

    애플은 이에 따라 즉각 삼성의 갤럭시탭 10.1의 판매금지를 요구할 수 있게 됐다. 

     

    만일 애플이 갤탭 판금로 삼성을 압박한다면 이는 삼성과의 험악한 전쟁을 벌이겠다는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다. 반면 한발 물러서서 타협하게 된다면 1년이상 끌어 온 전쟁에 대한 협상 가능성을 보여주는 셈이 된다. 

     

    캘리포니아 법원은 애플과 삼성에 최종판결 이전까지 분쟁해결 가능성에 대해 토의하라고 명령한 바 있다. 

     

    다음 주 애플의 팀 쿡 CEO와 삼성전자 최지성 부회장이 변호사들을 대동하고 만날 예정이다. 두 회사 최고위층 간 협상은 오는 21,22일 양일간 비공개리에 열린다.   

     

    애플이 삼성에 대해 특허전쟁을 시작한 것은 지난 해 4월 "삼성이 비열하게 아이패드 디자인을 베꼈다"며 제소하면서 시작됐다. 이 후 양측은 10개국에서 50개 이상의 특허소송을 벌이며 싸우고 있다. 

     

     

    이재구 국제과학전문기자 jklee@zdnet.co.kr

    신고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디지털/가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