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초겨울 추위에 부상 방지하는 안전 라이딩 팁

    • 매일경제 로고

    • 2016-12-08

    • 조회 : 161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바야흐로 12월, 칼 바람이 매섭게 불어오며 본격 겨울의 포문을 열었다. 겨울은 모든 야외활동이 줄어드는 아웃도어 비수기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겨울 라이딩족’은 겨울만의 정취와 낭만을 즐길 수 있는 겨울철 라이딩이야말로 라이딩의 묘미라고 입 모아 말한다.

     

    겨울철은 라이딩을 즐기는 이들이 줄어 사고량은 적지만, 도로가 얼어 미끄러워지는 탓에 부상의 위험성이 높아진다. 이런 이유로 많은 이들이 겨울철 라이딩을 망설이곤 한다. 그러나, 몇 가지 안전수칙에만 주의한다면 사고의 걱정 없이 안전하게 겨울 라이딩을 즐길 수 있다.

     

    이에 자전거전문기업 삼천리자전거는 겨울철 라이딩을 안전하게 즐기기 위해 초겨울 부상을 방지하는 안전 라이딩 팁을 공개한다.

     

    라이딩 전, 충분한 준비운동을 통한 체온 관리 필요
    겨울 라이딩에 나서기 전, 반드시 준비운동을 해야 한다. 겨울철에는 기온이 낮아 활동량이 적기 때문에 준비운동 없이 자전거를 탈 경우 관절이나 근육에 무리가 갈 수 있기 때문이다. 라이딩을 즐기는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전거를 타기 전 10~20분 가량 천천히 페달을 돌리면 충분히 준비운동이 된다고 생각하지만 반드시 몸에 열을 내서 근육과 관절을 이완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겨울철에 안전하게 자전거를 타기 위해서는 몸을 따뜻하게 해야 한다. 몸이 추우면 제대로 움직일 수 가 없기 때문에 자칫하면 큰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헬멧과 장갑은 필수로 착용해야 하며, 옷은 얇은 옷을 여러 겹 겹쳐있는 것이 보온성도 높여주고 땀이 났을 경우 입고 벗기에도 편리하다.

     

    겨울 라이딩, 라이딩 전 부품 점검은 필수
    몸이 충분히 따뜻해졌다면, 다음은 자전거 부품 점검이다. 부품 점검은 안전과 가장 직결되는 문제이기 때문에 반드시 꼼꼼하게 체크해야 한다.

     

    먼저, 타이어의 마모상태를 체크 해야 한다. 타이어가 마모되면 눈길이나 빙판길에 쉽게 미끄러질 수 있기 때문에 노후 된 타이어는 교체해야 한다. 또한, 브레이크에 이물질이 묻어있거나 패드가 마모되지 않았는지도 확인해야 한다. 패드가 마모되거나 이물질이 묻으면 제동력이 떨어지는데, 이는 제동거리가 길어지는 겨울철에는 대형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마모된 패드를 교체하여 제동력을 높여야 한다.

     

    마지막으로, 겨울은 해가 짧아 금방 어두워지기 때문에 전조등과 후미등이 필수다. 전조등과 후미등은 전방을 밝히기 위해서뿐만 아니라, 다른 라이더 또는 차량에게 자신의 위치를 알려주는 중요한 수단이 되기 때문에 고휘도 전조등을 준비해야 한다.

     

    겨울철 라이딩, 위험 요소는 제거하자
    모든 준비가 끝났다면, 이제 라이딩을 시작해보자. 겨울철 라이딩의 가장 위험 요소는 얼어있는 도로와 빙판길이다. 얼어있는 도로나 빙판길에 진입했다면, 가급적으로 자전거를 타지 말고 끌면서 이동하는 것이 좋다. 햇볕이 없는 그늘이나 다리 밑은 눈에 보이지 않지만 길이 얼어있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겨울철에는 기본적으로 다른 계절에 비해 속도를 20~30% 낮추는 것이 안전하다. 제동 시에는 급 브레이크를 잡으면 그대로 미끄러질 수 있기 때문에 부드럽고 천천히 제동하고 방향 전환 시에도 핸들을 급히 꺾는 일에 주의해야 한다.

     

    또한, 겨울철에는 라이딩 중 너무 오래 쉬지 않는 것이 좋다. 일정거리 라이딩 후 휴식은 반드시 필요하지만, 너무 오랜 시간 휴식을 가지면 몸에서 열이 식고 흘린 땀도 같이 얼어버려 체감 온도가 내려간다. 이 밖에도 혹시 모를 사고에 도움을 주고 받으며 바람을 막아줘 체온을 지킬 수 있도록 여러 명이 함께 라이딩을 즐기는 것도 겨울철 안전을 지키는 하나의 방법이다.

     

    삼천리자전거 관계자는 “겨울철은 사고 시 큰 부상이나 사망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은 계절이다. 따라서, 다른 계절보다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며 “안전수칙에 따라 철저하게 사고에 대비한다면 더욱 안전하고 건강한 겨울철 라이딩만의 낭만을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한편, 삼천리자전거는 겨울철 라이딩을 즐기기 위한 자전거로 MTB 라인 ’27.5 칼라스(Callas) 50’을 추천했다. MTB는 로드자전거에 비해 타이어가 넓고, 트레드가 있어 지면과의 접지 면적이 넓으며 겨울철 안전하게 라이딩 하기에 적합한 제품이다. 뿐만 아니라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27.5인치 휠을 장착한 제품을 출시하며, 기존 26인치 바퀴 대비 진입 강도가 작아 장애물이나 요철을 쉽게 뛰어 넘는 등 우수한 험로 주행이 가능하다.

     

       
    ▲ 27.5 칼라스(Callas) 50


    이준문 기자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자동차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
      이전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