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시카 알바, 앤 해서웨이의 다이어트 방법! '오트밀 다이어트'

    • 2017-02-24

    • 조회 : 5,00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할리우드 스타 제시카 알바와 앤 해서웨이의 다이어트 방법으로 잘 알려진

    '오트밀 다이어트'

     

    앤 해서웨이가 영화 '레미제라블'을 위해 11kg를 감량할 당시

    한 잡지와의 인터뷰에서 오트밀을 먹으며 다이어트 했다고 밝혔다.

    모델 유승옥 또한 아침은 쌀밥 대신 오트밀을 먹는다고 한다.

     

    과연 오트밀이 무엇이길래 많은 스타들이 오트밀을 먹는걸까?

     

     

     


     

    세계 10대 슈퍼푸드인 귀리를 볶아 거칠게 부수거나 납작하게 누른 식품을 오트밀이라 한다.
    슈퍼푸드란 영양이 풍부하고 우리 몸에 면역력을 증가시켜 노화를 늦춰주는 식품이다.
    유럽과 미국 등지에서는 대중적으로 섭취되며 핀란드 100세 노인의 아침 식단으로도 알려져있다.

    오트밀은 저열량 식품이며 식욕 억제 효과가 있어 다이어터들에게 인기만점!
    미국 컬럼비아대학의 연구 결과에 따르면,
    오트밀을 아침식사로 먹은 사람들은 콘플레이크를 먹은 사람들에 비해
    점심식사를 50%나 적게 먹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오트밀은 5대 필수 영양소가 골고루 들어있고 수용성 식이섬유인 베타글루칸이 풍부해
    다이어트 중 영양실조 걱정을 덜 수 있다.

    오트밀을 꾸준히 섭취하면
    혈중에 유해한 LDL 콜레스테롤 수치를 감소시킬 수 있어 성인병 예방에 효능이 있으며,
    풍부한 철분 함유로 빈혈 개선의 효능이 있다고 한다.


     



    - 방법 1 -
    '쌀밥 대신 귀리죽!'
    오트밀 세 주먹 정도를 그릇에 담고 물을 조금 넣어 전자레인지에 2분 정도 가열하면 끝!
    또는 귀리를 갈아 물, 계란, 각종 야채 등을 넣고 죽으로 끓여먹어도 좋다.


    - 방법 2 -
    '시리얼처럼!'
    흰우유나 플레인 요거트와 함께 먹어도 좋다.
    다만 딱딱해서 식감이 불편할 수 있으니 오래 꼭꼭 씹어 먹을 것을 추천한다.
    맛이 심심하다면, 견과류난 다이어트에 좋은 베리류와 함께 먹어도 OK

    - 방법 3 -
    '오트밀이 부담스럽다면 쌀밥과 함께!'
    처음부터 오트밀을 먹기 힘든 사람들을 위한 방법이다.
    귀리를 쌀과 함께 넣어 밥을 짓는 것인데 귀리 100%가 아닌, 30%를 넘지 않게 넣고 짓는다.


     


     

    뮤즐리는 오트밀에 과일, 견과류 등을 혼합한 것으로 역시나 다이어트에 좋다.


    모델

    플라하반 아이리쉬 포리지 오트밀 500g,1개

    두보식품 미이랑 오트밀 500g, 1개

    조단스 퀵 앤 크리미
    포리지 오트밀 750g,1개
     
    풀무원 뮤즐리 오리지널 430g,1개

    이미지

    가격

     

     

     

     

    모델

    조단스 뮤즐리 네츄럴 1kg,1개

    하네 딜라이트 5-후르츠 뮤즐리 1kg,1개

    풀무원 뮤즐리 슈퍼곡물 렌틸앤귀리 400g,1개

    유기농 베이직 무슬리 375g,1개

    이미지

    가격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봄봄봄) 님의 다른 글

    구매가이드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구매가이드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