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면 한 끼에 나트륨 1일 기준치 80%? "김치찌개는 어떻고? 설득력 없어"

    • 매일경제 로고

    • 2018-10-17

    • 조회 : 124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아이뉴스24 나성훈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조사 결과 라면과 우동, 칼국수 등 면류를 한 끼만 먹어도 1일 나트륨 섭취 기준치의 80%를 섭취하게 되는 것으로 나타나 충격을 주고 있다.

     

    [출처=뉴시스]

    17일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발표한 면류와 음료류, 영화관에서 판매되는 팝콘과 콜라의 당·나트륨 함유량에 따르면 면류의 나트륨 평균 함량은 우동 1천724㎎, 라면 1천586㎎, 칼국수 1천573㎎ 등으로 1일 나트륨 섭취 권고량 2천㎎ 미만에 80% 가까이 육박한 것으로 조사됐다.

     

    영화관 팝콘 나트륨 평균 함량도 최대 1,203㎎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나 충격을 안겼다.

     

    100㎖ 기준 음료류의 당류 평균 함량은 탄산음료 10.9g, 과·채음료 9.7g, 발효유류 9.7g, 커피 7.3g 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소식에 누리꾼들은 "나트륨 초과한 제품이 한 두개냐 일일이 따져 음식을 어떻게 먹나", "국물 다 안드시면 됩니다. 먹고 운동 하시길", "김치찌개, 된장찌개, 부대찌개 등등 나트륨 함량 라면의 1.5배~2배 수준이다 솔직히 일일 나트륨 기준치 주장 근거 없고 설득력 떨어진다"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나성훈기자 naash@inews24.com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유아/라이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