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손담비, 첫 스크린 주연작 '배반의 장미' 연기 호평 "열심히 노력할 것"

    • 매일경제 로고

    • 2018-10-22

    • 조회 : 12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배우 손담비가 스크린 주연으로서 첫발을 내딛었다.

     

    가수에서 배우로 전향해 연기에 전념한지 올해로 9년차인 손담비가 지난 18일 개봉한 영화 ‘배반의 장미’로 주연에 도전해 주목을 받고 있다.

     

    ‘배반의 장미’는 슬픈 인생사를 뒤로 하고 떠날 결심을 한 세 남자와 죽기엔 너무 아까운 여자의 특별한 하루를 그린 코미디다. 

     

    이번 영화에서 손담비는 ID ‘배반의 장미’ 이미지 역을 맡아 주연으로 활약한다. 당차고 적극적인 매력과 아름다운 외모를 가진 홍일점으로, 극의 주요 사건의 키를 쥐고 있다.

     

    손담비는 코미디 장르, 섹시한 캐릭터 등 기존 작품들에서 볼 수 없었던 신선한 모습들을 과감하게 펼쳐낸다. 특히 극중 세 남자로 등장하는 김인권(안병남 역)-정상훈(육심선 역)-김성철(양두석 역)의 코미디 조합 속 중심에 우뚝 선다.

     

    또한 분위기를 반전시키는 역할로도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극 중반에 등장해 시선을 끌어야 하는 제 몫을 훌륭히 해낸 것. 또한 서서히 변해가는 감정을 차곡차곡 쌓아 절정에서 터뜨리는 진솔한 감정 연기로 입체적인 캐릭터를 완성 시켰다.

     

    손담비는 “관객 분들께서 ‘배반의 장미’를 보시고 제 연기력을 어떻게 봐주실 지가 가장 궁금하다”며 “기본기가 탄탄한 연기자가 되기 위해 노력해왔고 앞으로도 꾸준히 노력할 것이다. 그래서 많은 분들께 연기 잘한다는 칭찬을 받고 싶다”고 각오를 내비쳤다.

     

    한편, 손담비, 김인권, 정상훈, 김성철이 주연을 맡은 영화 ‘배반의 장미’는 지난 18일 개봉해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권구현 기자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