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한화, '가을 야구' 이어간다…넥센 꺾고 귀한 1승

    • 매일경제 로고

    • 2018-10-22

    • 조회 : 8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22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한화 이글스가 넥센 히어로즈에 4대3으로 승리, 선수들이 기쁨을 나누고 있다. / 뉴시스

    팽팽한 접전 속 베테랑 김태균이 '해결사' 역할

    [더팩트|최영규 기자] 한화 이글스가 넥센 히어로즈를 꺾고 소중한 기회를 한 번 더 잡았다.

     

    한화는 22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 포스트시즌 준플레이오프(준PO·5전 3선승제) 3차전에서 9회 초 적시에 터진 김태균의 결승 2루타에 힘입어 4-3으로 승리했다. 벼랑 끝에서 극적으로 기사회생하게 된 것.

     

    한화 베테랑 타자 김태균은 3-3으로 팽팽하게 맞선 9회 초 1사 1루에서 우중간을 가르는 1타점 2루타로 결승점을 뽑아 팀의 승리에 결정적인 역할을 했다. 이날 김태균은 4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을 기록해 데일리 MVP에 선정됐다.

     

    대전 홈구장에서 벌어진 1, 2차전을 모두 패했던 한화는 적지에서 열린 3차전을 승리로 이끌며 1승 2패로 4차전을 치르게 됐다. 양 팀의 경기는 오는 23일 오후 6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4차전 선발투수로 한화는 왼손 박주홍을, 넥센은 역시 좌완인 이승호를 각각 예고했다.

     

    thefact@tf.co.kr

     



    원세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