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창궐' 장동건, 역대급 악역으로 연기 터닝 포인트... '사극에도 장동건!'

    • 매일경제 로고

    • 2018-10-24

    • 조회 : 32

    • 댓글 : 6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제니스뉴스=권구현 기자] 배우 장동건이 영화 ‘창궐’로 연기 인생 터닝포인트를 예고하고 있다.

     

    영화 ‘창궐’을 통해 역대급 악역을 연기한 장동건에게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영화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夜鬼)’가 창궐한 세상,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 분)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 분)의 혈투를 그린 액션블록버스터다.

     

    ‘창궐’에서 장동건이 연기한 ‘김자준’은 미치광이 왕 '이조'의 뒤에서 모든 권력을 좌지우지하는 육판서의 우두머리로, 야귀를 이용해 세상을 멸망시키고 새 나라를 만들고자 하는 인물이다.

     

    장동건은 김자준에 대해 “정치적 철학과 신념을 지니고 있던 인물이 개인의 욕망으로 변질되어가는 지점을 표현하고 싶었다”면서, “모든 사람들이 야귀를 물리쳐야 할 대상으로 생각할 때 ‘김자준’은 이를 이용해 본인의 꿈을 실현하고자 하는 캐릭터다. 안타고니스트로서 색다른 매력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장동건은 눈빛만으로도 촬영장을 압도한 것은 물론 위기의 조선에 돌아온 왕자 ‘이청’을 맡은 현빈과의 혈투 신을 통해 묵직한 액션까지 완벽히 소화했다.

     

    김성훈 감독은 장동건에 대해 “선악을 넘어선 안타고니스트의 역할을 장동건 배우가 명확하게 표현해줄 것이란 확신이 있었다”고 신뢰를 보냈다.

     

    함께 연기한 현빈 역시 “현장에서 선배님은 완벽한 ‘김자준’으로 변신했었기에 몰입해서 합을 맞춰나갈 수 있었다. ‘김자준’의 포스를 기대해도 좋을 것”이라고 장동건을 치켜세웠다.

     

    한편 영화 ‘창궐’은 오는 25일 개봉한다.

     


    사진=NEW
     

     



    권구현 기자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 등록순
    • 최신순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