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PO]장정석 감독 "김민성, 반드시 제몫할 것" 신뢰

    • 매일경제 로고

    • 2018-10-28

    • 조회 : 47

    • 댓글 : 5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믿음은 여전했다. '가을야구' 들어 좀처럼 타격감을 끌어올리지 못하고 있는 넥센 히어로즈 김민성(내야수)이 2차전에서도 선발 출전한다.

     

    장정석 넥센 감독은 28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KBO리그 플레이오프(5전 3승제) SK 와이번스와 2차전을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장 감독은 "1~4번 타순은 어제(27일) 치른 1차전과 같다"고 말했다.

     

    테이블 세터에는 서건창과 김규민이 나오고 제리 샌즈와 박병호가 3, 4번 타순에 자리한다. 1차전에서 SK 선발투수 김광현을 상대로 5, 7회초 연타석 2점 홈런을 친 송성문은 2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전한다. 1차전에서 클린업 트리오에 들었던 김하성은 유격수 겸 6번 타자로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장 감독은 "(김)민성이가 페이스가 떨어지고 컨디션이 안 좋은 것은 사실"이라며 "그러나 올 시즌 내내 무거운 짐을 안고 뛰었다. 주장 자리도 맡았고 감독인 내가 할 수 없는 일을 민성이가 했다.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하지 않은 건 배려가 아니다"라고 얘기했다.

     

    그는 "고참으로서 어린 선수들을 잘 이끌고 있다. 이번 시리즈에 함깨하지 못하고 있지만 이택근도 민성이와 비슷한 역할을 했다. 이런 면을 본다면 민성이가 선발 라인업에 들어가 있는 것이 더 낫겠다고 판단했다"며 "중요한 순간 꼭 제몫을 해줄 것이라고 믿는다"고 신뢰를 보냈다.

     

    /인천=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joynews24.com


    인천=류한준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 등록순
    • 최신순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