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왕석현 측 "살해 협박 30대 남성 경찰 검거, 신변보호 강화"

    • 매일경제 로고

    • 2018-12-26

    • 조회 : 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배우 왕석현이 30대 남성에게 살해 협박을 받은 사실이 전해졌다.

     

    26일 왕석현의 소속사 라이언하트는 왕석현을 살해 협박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지난 20일 왕석현의 학교와 소속사 라이언하트로 '왕석현을 살해하겠다'는 협박 전화가 걸려왔다. 학교에서 112 신고 후 소속사에서 성동 경찰서에 수사를 의뢰했다"라며 "범인을 검거해 수사를 위해 검찰에 송치된 상태"라고 설명했다.

     

    또 "현재 왕석현은 대외 외출을 자제하고 있다. 혹여나 이동이 발생하는 경우 매니저가 항상 동행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할 수 있도록 할 것이며, 사설 경호업체에도 도움을 요청, 경호를 가까이에서 할 수 있게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왕석현은 2008년 영화 '과속스캔들'을 통해 이름을 알린 아역 배우다. 현재 MBC 드라마 '신과의 약속'에 출연 중이다.

     

    이하 왕석현 소속사 입장 전문.

     

    지난 20일(목) 왕석현의 학교와 소속사 라이언하트로 "왕석현을 살해하겠다"는 협박 전화가 걸려왔습니다.

     

    이에 20일(목) 당일 학교에서 112 신고 후 소속사에서 성동 경찰서에 수사 의뢰하였으며, 경찰측에서 수사 중 범인이 전화를 건 공중전화를 확보하고 cctv를 확인하여 팬들 중 한명으로 여겨져 수배했고 이후 범인을 검거해 수사를 위해 검찰에 송치된 상태입니다.

     

    현재 왕석현은 대외 외출을 자제하고 있습니다. 혹여나 이동이 발생하는 경우 매니저가 항상 동행해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할 수 있도록 할 것이며, 사설 경호업체에도 도움을 요청, 경호를 가까이에서 할 수 있게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입니다.

     

    라이언하트는 경찰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사건이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안전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앞으로 라이언하트는 소속 아티스트를 상대로 이뤄지는 각종 위협과 돌발상황에 대해 더욱 엄중히 대처할 것이며, 아티스트의 안전한 활동을 보장할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