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기현 전 축구협회 전무, 부산 아이파크 대표 선임

    • 매일경제 로고

    • 2018-12-27

    • 조회 : 3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축구 K리그2 부산 아이파크의 신임 대표이사 자리에 '축구 행정 전문가'로 이름을 알린 안기현 전 대한축구협회 전무를 선임했다.

     

    이번에 선임된 안 신임 대표는 K리그와 대한축구협회에서 일하며 한국 축구 발전을 위해 힘쓴 축구 행정 전문가다.

     

    안 대표는 지난 1983년 포항제철 프로축구단 창단 실무를 책임졌고, 1995년에는 수원 삼성 블루윙즈 창단 사무국장을 지냈다.

     

    2003년부터 2010년까지 수원 단장을 역임했고, 그 기간 동안 수원은 K리그 우승 2회 (2004, 2008년)와 FA컵 우승 2회 (2009, 2010년)를 차지했다.

     

    그는 수원 단장 자리에서 물러난 뒤에는 2011년부터 2013년까지 한국프로축구연맹 사무총장도 역임했다. 또한 2013년부터 2017년 11월까지는 대한축구협회 전무이사도 맡았다.

     

    안 대표는 "소통을 강조한 구단 운영을 통해 명문 구단의 위상을 되찾기 위해 힘을 다하겠다"며 "K리그1 승격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온 힘을 모으고 팬 중심의 구단 운영을 통해 명문 구단의 초석을 다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류한준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