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밝히는 연애코치' 신동엽 "19금 토크? 요즘 친구들에겐 '센' 느낌 아냐"

    • 매일경제 로고

    • 2019-01-07

    • 조회 : 7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밝히는 연애코치' 신동엽이 '19금 토커'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라이프채널 '밝히는 연애코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김성수 PD와 신동엽, 박나래, 홍석천, 임현주, 정혁 등이 참석해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신동엽은 과거 '마녀사냥'에서도 익살스러운 '19금 토커'로 활약했었다. '밝히는 연애코치'에서는 '요즘 것들을 참견하는 연애탐정'으로서의 활약을 예고했다. 현실오빠같은 조언부터 19금 토크까지 거침없는 입담을 자랑할 예정이다.

     

    신동엽은 '19금 토커'로서의 활약에 대해 "예전의 19금은 지금은 14금, 15금이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학생들은 진화하고, 어른들의 생각보다 다양한 문물을 접한다. '이렇게 개방적인 이야기를 해도 되나' 싶지만, 학생들에게는 '센' 느낌이라고 받아들이지는 않는다. 건전하고, 건강하게, 자연스럽게 이야기를 하고 받아들이는 프로그램이 되길 원한다"고 말했다.

     

    신동엽은 또 '마녀사냥'과 비교에 대해 "'마녀사냥'이 사연을 읽고 개인적인 이야기를 하며서 깔깔 대며 웃는다고 한다면, 이 프로그램은 사연을 접하고 교감을 하고 진지하게 고민을 해서 인생 선배로서 이야기를 해준다. 전화 통화를 해서 직접 변화에 대한 이야기도 한다. 굉장히 리얼하다. 예상치 못한 결과에 저희도, 출연진도 놀란다. 진정성 갖고 끝까지 그들과 소통을 한다. '마녀사냥'과 색깔이 다르다"고 답했다.

     

    '밝히는 연애코치'는 연애고수인 최고의 셀럽 신동엽, 박나래, 홍석천, 한혜연, 임현주, 정혁, 김태현이 연애코치로 등장해 시청자들의 연애 상담을 1:1로 해결해주는 컨셉의 예능 프로그램. SNS를 통해 대한민국 최고의 연애 코치들에게 상담을 받을 사연자들을 모집 중으로, 사연이 채택된 주인공들은 자신이 고른 코치와 메신저를 통해 1:1 연애 상담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사연자에게 연애의 즐거움뿐 아니라 인생의 즐거움까지 찾아준다는 계획이다.

     

    '밝히는 연애 코치'는 오는 8일 오후 9시 45분에 첫 방송된다. 라이프타임 채널과 드라맥스에 동시 편성 되고, K Star와 코미디TV에서도 방송된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