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모든 것 쏟아부었다…소란, 역대급 콘서트 예고

    • 매일경제 로고

    • 2019-01-07

    • 조회 : 1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밴드 소란이 본인들의 모든 것을 쏟아 부은 역대급 겨울 콘서트를 예고했다.

     

    소란은 오는 12일과 13일 양일간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겨울 콘서트 '라이츠, 카메라, 액션!(Lights, Camera, Action!)'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소란이 최초로 올림픽홀에 입성하는 기념비적인 공연으로 멤버들은 물론 팬들의 기대 역시 절정에 달하고 있다.

     

    다양한 구성, 팬 서비스, 파격적인 무대로 매 공연마다 화제를 모은 밴드 소란은 모든 면에서 그간의 공연들을 뛰어넘는, 말 그대로 역대급으로 모든 것을 쏟아부어 이번 콘서트를 준비했다.

     

    소란은 이번 공연을 발표하며 파격적인 연출과 프로덕션을 준비 중으로 지금껏 없던 독특한 촬영 중계, 느닷없는 실시간 라이브를 통해서 공연에 담게 될 내용들과 준비 과정을 사전에 쉴 새 없이 보여줄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으며 실제로 공식 SNS 채널과 보컬 고영배의 인스타그램, 유튜브 채널 등을 통해 공연의 준비 과정을 실시간으로 공개했다.

     

    소란은 이번 공연을 위해 화려한 조명과 다채로운 특수 효과는 물론, 수많은 카메라로 영상과 중계를 다각도에서 다양하게 활용하며 관객들의 시야를 고려해 어느 자리에서나 무대를 잘 볼 수 있도록 단 높이까지 세심하게 수정하는 등 역대급 공연을 위한 역대급 준비를 진행하고 있다.

     

    더불어 밴드의 단독 콘서트에서는 드물게 여러 벌의 의상 교체를 예고하고, 브라스와 댄서들이 함께 하는 무대를 통해 더욱 풍성한 사운드와 한층 업그레이드 된 밴드 계의 아이돌(?)다운 퍼포먼스도 선보일 예정이다.

     

    소란 멤버들은 SNS를 통해 겨울 단독 콘서트마다 선보여온 전매특허 코너인 '기회비용 메들리'에 들어갈 곡을 직접 추천받기도 했다. '기회비용 메들리'는 같은 날 공연을 하는 다른 가수들의 히트곡을 메들리로 편성해 소란의 공연을 선택하느라 발생한 기회비용을 보상해 드리겠다는 감사의 의미로 선보이는 소란만의 시그니처 코너다.

     

    이밖에도 이번 공연 현장에는 미니 앨범 '쉐어(Share)'의 타이틀곡이었던 '행복' 뮤직비디오에서 선보였던 가사를 활용한 독특한 구조의 포토월과 멤버들이 등장하는 영상 포토월을 포함하여 총 4개의 포토월이 준비되어 있어 다양한 배경으로 추억 가득한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또 키링과 멤버들의 사진이 담긴 클리어 파일, 티셔츠, 에어팟 케이스, 기타 피크 등 특별히 멤버들이 직접 기획과 디자인에 참여한 다양한 MD들도 선보인다.

     

    소란 측은 "기존에 소란의 콘서트를 관람했었던 팬들에게는 다른 어느 공연과도 비교할 수 없는 그야말로 역대급 콘서트라는 찬사를, 소란의 공연을 처음 보는 관객에게는 소란의 다채로운 매력과 탄탄한 실력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이래서 다들 소란 공연을 한번 보면 계속 찾게 될 수밖에 없구나'라는 감탄을 이끌어 낼 것"이라고 자신했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정병근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