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애플 에어팟 보청기 기능으로 엿듣기 가능"

    • 매일경제 로고

    • 2019-01-14

    • 조회 : 392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지디넷코리아]

    애플 에어팟이 다른 사람의 대화를 엿듣는 데 사용될 수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13일(현지시간) 디지털트랜드는 애플의 무선 이어폰인 에어팟이 스파이 기능으로 쓰일 수 있다고 보도했다. 애플이 지난 9월 iOS12 업데이트를 통해 발표한 라이브 리슨(Live Listen) 기능이라는 보청기 기능을 통해서다.

     


     

    라이브 리슨을 사용하면 시끄러운 식당 안에서도 다른 사람의 이야기를 잘 들을 수 있다. 일종의 보청기 역할을 하는 셈이다.

     

    에어팟 (사진=씨넷)


     

    애플은 청력에 다소 문제가 있는 사용자를 돕기 위해 이 기능을 추가했다. 그러나 일부 사람들은 다른 사람의 말을 엿듣기 위해 이 기능을 남용하고 있다는 의혹이 나왔다.

     


     

    사용자가 라이브 리슨 기능을 활성화한 후, 대화를 엿듣고 싶은 사람들 근처에 아이폰을 둔 다음 에어팟을 통해 다른 곳에서 대화를 엿들으면 된다는 이론에서다.

     


     

    외신은 애플이 이 상황을 인지하고 있는지는 분명하지 않다고 말했다.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디지털/가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