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뺑반' 조정석 "악역 연기, 위험하기 보다는 이상한 놈"

    • 매일경제 로고

    • 2019-01-24

    • 조회 : 27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정명화기자] 배우 조정석이 악역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24일 서울 동대문메가박스에서 영화 '뺑반'(감독 한준희, 제작 호두앤유픽쳐스, 쇼박스)의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한준희 감독을 비롯해 주연배우 공효진, 조정석, 류준열, 염정아, 전혜진이 참석했다.

     

    '뺑반'은 통제불능 스피드광 사업가를 쫓는 뺑소니 전담반 '뺑반'의 고군분투 활약을 그린 범죄오락액션 작품. 지난 2015년 개봉한 '차이나타운'으로 데뷔해 칸영화제에서 주목받은 한준희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조정석은 '뺑반'을 통해 생애 첫 악역 도전에 나선다. 한국 최초 F1 레이서 출신으로 스피드에 미친 사업가 재철 역으로 분한 조정석은 원하는 것을 이루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통제불능의 인물로 지금껏 보지 못했던 캐릭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악역을 연기한 조정석은 "시나리오를 받았을때부터 묘사 하나하나가 와닿았다. 말을 더듬는 인물인데, 위험한 놈이라기보다는 이상한 놈이다. 자신의 생존을 위해 자신만을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놈이다"라고 캐릭터를 설명했다.

     

    영화 '뺑반'은 오는 30일 개봉 예정이다.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