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심이닿다' 이동욱X유인나 "'도깨비' 이후 재회, 또 다른 설렘"

    • 매일경제 로고

    • 2019-01-29

    • 조회 : 6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진심이 닿다' 이동욱과 유인나가 '도깨비' 이후 재회하게 된 소감을 전했다.

     

    29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박준화 PD와 이동욱, 유인나, 이상우, 손성윤 등이 참석해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유인나와 이동욱은 전작 '도깨비' 이후 2년 만에 다시 로맨스 호흡을 맞춘다.

     

    이동욱은 "'도깨비'를 같이 해서 알아가는 과정, 연기를 어떻게 하는지 알고 있어서 그런 시간이 줄었고 호흡이 좋다. 제가 어떻게 연기를 해도 받아줄 거라는 믿음이 있다"고 말했다.

     

    또 "'도깨비' 때의 케미와 모습들은 저에게 영광이다. 지우고 다른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는 것보다, 그 때를 기억하는 분들에게 다시 한 번 설렘을 주는게 가장 좋지 않을까. '도깨비' 때의 추억은 제게도 소중한 기억이다. 분명한 건 캐릭터가 굉장히 다르기 때문에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유인나는 "'도깨비' 때 워낙 많은 분들이 사랑해주셨다. 지금부터 많은 관심을 가져줘서 감사하게 생각한다. 염려하는 목소리도 있는데, 보면 그런 생각을 안할 것 같다. 캐릭터가 다르기도 하고, 이동욱이 현장에 있는 모든 분들을 배려해주는 편이라 많이 의지한다. 고맙게 생각한다"고 믿음을 드러냈다.

     

    이어 "'도깨비' 때는 귀엽고 사랑스럽고 감싸주고 싶다고 생각했다면, '진심이 닿다'에서는 정말 멋있다, 심쿵한다는 느낌을 많이 받는다. 시청자들에게 그대로 전달할 거라고 믿는다"고 달라진 느낌을 전했다.

     

    '진심이 닿다'는 어느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윤서(유인나 분)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 분)을 만나 시작되는 법정 로맨스다.

     

    '진심이 닿다'는 '남자친구' 후속으로 2월 6일 밤 9시30분 첫방송 된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