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숭고한 희생에 감사"…정지훈·강소라 '엄복동', 3.1절 손글씨 공개

    • 매일경제 로고

    • 2019-03-01

    • 조회 : 31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의 주역들이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손글씨로 감사 인사를 전했다.

     

    1일 제작사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는 '자전차왕 엄복동'(감독 김유성,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의 배우 정지훈, 강소라, 이범수, 이시언의 손글씨을 공개했다.

     

    '자전차왕 엄복동'은 일제강점기 희망을 잃은 시대에 일본 선수들을 제치고 조선인 최초로 전조선자전차대회 1위를 차지하며 동아시아 전역을 제패한 엄복동(정지훈 분)의 업적을 소재로 당시 나라를 위해 몸 바친 독립군들의 활약을 픽션으로 재구성한 작품이다.

     

    [사진=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조선 최고의 자전차 선수 엄복동 역을 맡은 정지훈은 '삼일절 100주년, 그들을 잊지 맙시다'라고 암울한 시대에도 자긍심을 잃지 않은 모두에게 존경을 표했다. 극 중 독립투사 김형신 역을 맡은 강소라는 '삼일절 100주년, 그 숭고한 희생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며 목숨을 아끼지 않은 독립운동가들의 희생정신에 진심 어린 감사를 전했다.

     

    또한 일미상회 사장이자 애국단을 후원하는 황재호 역의 이범수는 '1919년 3월 1일, 우리가 반드시 기억해야 할 역사입니다'라며 삼일절의 특별한 의미를 다시금 되새기게 했고 마지막으로 엄복동의 친구이자 자전차 선수 이홍대 역의 이시언은 '삼일절 100주년, 그날의 값진 의미를 되새기는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라며 희망찬 메시지를 보내 훈훈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다.

     

    [사진=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한편 '자전차왕 엄복동'은 지난 2월27일 개봉해 극장가에서 상영 중이다.

     

    /유지희 기자 hee0011@joynews24.com


    유지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