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트랩' 임화영 "배우로서 한단계 발전…뜻깊고 감사" 종영 소감

    • 매일경제 로고

    • 2019-03-04

    • 조회 : 2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임화영이 OCN 드라마틱 시네마 '트랩'(극본 남상욱, 연출 박신우, 제작 필름몬스터, 총괄프로듀서 이재규)의 종영 소감을 전했다.

     

    4일 임화영은 소속사 유본컴퍼니를 통해 "덫에 가린 진실을 위해 싸우는 윤서영부터 마지막 반전의 덫을 놓는 쌍둥이 동생까지, 하나의 작품에서 여러 결의 인물을 연기할 수 있어 더없이 뜻깊고 감사했다"며 "저에겐 새로운 도전이었던 '트랩'으로 한단계 발전할 수 있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사진=OCN]

    이어 "'트랩'을 함께 만들어주신 감독님, 작가님, 여러 스태프 분들, 선후배 배우 분들 덕분에 더욱 잊지 못할 작품이 될 것 같다"고 고마움을 내비치며 "끝까지 지켜봐 주고 사랑해주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욱 성장해 나가는 연기자가 되겠다"는 포부를 덧붙였다.

     

    '트랩'은 알 수 없는 덫에 걸린 국민 앵커 강우현(이서진)의 충격적인 전말을 그린 하드보일드 추적 스릴러 드라마. 임화영은 극 중 서울경찰청 스타 프로파일러 윤서영 역을 맡아 당당하고 거침없는 프로파일러의 모습부터 섬세함이 돋보이는 케미스트리까지 다채로운 면모를 드러냈다.

     

    특히 '트랩'을 통해 장르물에 첫 도전한 임화영은 빠르게 전환되는 긴박한 전개 속에서 성공적인 연기 변신으로 호평 받았다.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 드라마 '김과장'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으로 사랑스럽고 명랑한 이미지를 선보인 그는 '트랩'을 통해 연기 스펙트럼을 한층 넓힘으로써 향후 행보를 기대케 했다.

     

    한편 지난 3일 방송된 '트랩' 최종회 '이종(異種)'은 평균 4.0%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유료플랫폼/ 전국/ 닐슨코리아 기준)

     

    /유지희 기자 hee0011@joynews24.com 사진 조이뉴스24 DB


    유지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