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우상' 설경구 "나는 예민한 투덜이…허허 웃는 천우희에 배워"(인터뷰)

    • 매일경제 로고

    • 2019-03-08

    • 조회 : 2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설경구가 영화 '우상'에서 호흡을 맞춘 한석규와 천우희를 언급했다.

     

    8일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우상'(감독 이수진, 제작 ㈜리공동체영화사·폴룩스㈜바른손) 개봉을 앞둔 설경구의 라운드 인터뷰가 진행됐다.

     

    '우상'은 아들의 돌이킬 수 없는 실수로 정치인생 최악의 위기에 몰린 도의원 구명회(한석규 분)와 가질 수 없는 것을 가지려 했던 피해자의 아버지 유중식(설경구 분), 그리고 사건 당일 중식의 아들과 함께 있다 자취를 감춘 련화(천우희 분)가 걷잡을 수 없는 상황에 빠지게 되는 이야기. '한공주' 이수진 감독의 5년 만의 신작이자 제69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비경쟁 부문인 파노라마 섹션에 공식 초청된 작품이다.

     

    [사진=CGV아트하우스]

    설경구는 세상의 전부였던 아들을 잃고 절망에 빠지게 되는 중식 역을 맡았다. 중식은 사고 당일 아들과 함께 있었던, 비밀을 거머쥔 채 사라진 련화를 추적하는 캐릭터다.

     

    한석규, 이수진 감독님과 시나리오에 끌려 '우상'에 출연했다고 밝힌 설경구는 "석규 형은 현장에서 전체를 이해하고 안정감을 주려 노력했다"고 말했다.

     

    또한 "저는 되게 예민한 스타일인데 우희는 '허허' 웃는다. 제가 '투덜이'라서 우희에게 '내가 너에게 많이 배운다'고 말했다"는 비하인드를 전했다.

     

    한편 '우상'은 오는 20일 개봉한다.

     

    /유지희 기자 hee0011@joynews24.com


    유지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