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전자-美 놀, 프리미엄 주방·거실 공동 마케팅

    • 매일경제 로고

    • 2019-03-21

    • 조회 : 204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지디넷코리아]

    LG전자가 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와 미국 프리미엄 가구 브랜드 ‘놀’의 공동 마케팅을 진행한다. 공통적으로 시대를 대표하는 디자인과 성능을 지향하고, 고객층이 비슷한 점을 감안한 결과다.

     


     

    LG전자와 놀은 20일부터 10일간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논현 쇼룸에서 프리미엄 주방과 거실을 선보이고 있다.

     


     


     


     

    1938년 미국 뉴욕에서 설립된 놀은 주거 및 사무 공간을 위한 가구를 제작하는 기업이다. 미스 반 데어 로에, 마르셀 브로이어, 에로 사리넨, 플로렌스 놀 등 현대 디자인 역사를 이끌어 온 디자이너들과 그 시대에 맞는 상징적인 가구를 출시하며 가구를 넘어선 예술 작품을 공개했다.

     


     

    LG전자는 48형 칼럼 냉장고, 24형 칼럼 와인셀러, 듀얼 와이드 존 인덕션 등으로 주방 공간을 연출하고, 놀은 대표 작품 가운데 미스 반 데어 로에의 바르셀로나 체어, 바실리 체어, 튤립 체어 등으로 거실과 주방을 연출한다.

     


     

    논현 쇼룸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누구나 LG전자와 놀이 꾸민 초프리미엄 전시공간을 둘러볼 수 있다. 또 LG전자는 이번 전시회에 인테리어 디자이너,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를 구매한 고객, 쿠킹클래스 참여고객 등 약 500명을 초청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LG전자는 2017년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국내 최초로 초프리미엄 빌트인 전시관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논현 쇼룸을 열었다. 논현 쇼룸은 고객들이 초프리미엄 주방을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곳이며 빌트인 가전을 중심으로 주방공간에 대한 솔루션을 제시하는 곳이다.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는 건설사나 가구사가 주도해온 국내 빌트인 시장에서 새로운 바람을 몰고 있다. 고객들은 논현 쇼룸에서 디자이너의 도움을 받아 고객 라이프 스타일에 맞는 빌트인 가전, 가구 등 주방공간에 대한 토탈 솔루션을 제공받을 수 있다.

     


     

    논현 쇼룸에 대한 고객들의 반응도 긍정적이다. 지난해 연간 1만 5천 명 이상의 고객들이 논현 쇼룸을 방문했다. 가전과 가구의 조화가 점차 주목을 받고 있는 트렌드의 영향으로 올해 논현 쇼룸을 방문하는 고객은 지난해를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더 많은 고객들이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가 제시하는 초프리미엄의 진정한 가치를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디지털/가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