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앱다운로드받기

    에누리 가격비교

    모바일로 더욱 특별해진 가격비교!

    QR코드 스캔
    QR코드
    앱 다운로드
    구글 PLAY스토어
    애플 스토어
    다운로드 SMS 보내기
    SMS보내기
    앱 설치페이지 주소를 무료문자로 발송해 드립니다.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 더보기
  • '나의 특별한 형제' 이광수 "신하균 업고 촬영…가볍지 않더라"

    • 매일경제 로고

    • 2019-03-21

    • 조회 : 14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배우 이광수가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의 비하인드를 밝혔다.

     

    21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CGV 압구정점에서 '나의 특별한 형제'(감독 육상효, 제작 명필름, 조이래빗)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배우 신하균, 이광수, 이솜, 육상효 감독이 참석했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머리 좀 쓰는 형 세하(신하균 분)와 몸 좀 쓰는 동생 동구(이광수 분), 피 한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20년 동안 한 몸처럼 살아온 이들의 우정을 그린 휴먼 코미디다.

     

    이광수는 "신하균 형을 업고 형의 손과 발이 되는 역할"이라며 "엘리베이터가 없는 아파트를 올라가는 신을 찍는데 형이 보기보다 가벼운 편이 아니더라. 형이 되게 미안해 했지만 훈훈하게 촬영을 마쳤다"고 웃었다.

     

    이광수는 육상효 감독의 요청에 따라 "건강한 몸을 가지고 있는 동구를 만들기 위해 4개월 간 수영도 배우는 등 운동을 했다"고 캐릭터 구축 과정을 밝히며 신체 매력 포인트를 묻는 질문에 "다른 곳에 비해 가슴 근육이 발달한 편"이라고 조심스럽게 답했다.

     

    한편 '나의 특별한 형제'는 오는 5월 개봉한다.

     

    /유지희 기자 hee0011@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유지희

    게시글 추천 0
    신고 목록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