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봄 스타일에 생기를 더해줄 비타민 컬러 아이템

    • 매일경제 로고

    • 2019-03-21

    • 조회 : 46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따뜻해진 날씨가 이제 정말 봄이 왔음을 실감케 한다. 칙칙했던 아이템은 잠시 옷장 속으로 넣어두고 룩에 환기가 필요한 때. 봄 스타일링에 생기를 더해줄 톡톡 튀는 비타민 컬러의 아이템으로 패션에도 컬러 디톡스를 꾀해볼 것을 추천한다.

     

    상큼 발랄 #옐로우 컬러가 정답

     

     

       
    ▲ 가방-러브캣, 귀걸이-판도라, 시계-스와치, 선글라스-카린, 신발-엑셀시오르

     

    비타민 컬러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옐로우는 봄의 따뜻함을 연상시키는 대표적인 색조라고 할 수 있다.
    이에 걸맞게 다양한 패션 브랜드에서 봄을 맞이하여 옐로우 컬러 아이템을 대거 선보이는데, 베이직한 스타일링에 이 컬러 아이템 하나만 곁들여도 룩에 생기가 부여된다. 여성스러운 스타일을 즐기는 이라면 옐로우 새들백과 골드 컬러의 이어링을 선택하자. 캐주얼한 스타일링에는 포인트로 시계나 스니커즈를 선택하면 룩에 포인트를 줄 수 있다. 마지막으로 트렌드에 민감한 이라면 색다르게 아이웨어로 비타민 컬러 스타일링을 시도해볼 것을 추천한다.

     

    멋스러운 #오렌지 컬러에 주목

     

     

       
    ▲ 의류-자라, 모자-햇츠온, 선글라스-베디베로, 신발-레페토

     

    오렌지 컬러를 매치한 스타일링을 다소 어렵다고 생각할 수 있는데 이것은 큰 오산, SS시즌 트렌드 중심에 선 베이지와의 궁합이 훌륭한 컬러이기 때문이다. 옐로우 색조가 발랄한 느낌을 준다면 오렌지 컬러는 세련된 경쾌함을 자랑하는 비타민 컬러라고 할 수 있다. 채도가 높은 오렌지 컬러의 니트는 하나만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수 있고, 볼캡은 스타일뿐만 아니라 얼굴까지 화사하게 만들어줄 잇 아이템이다. 플랫슈즈나 선글라스는 베이지 컬러 트렌치코트나 봄 재킷 스타일링에 곁들였을 때 우아함과 트렌드를 모두 아우르는 포인트 아이템이 되니 올봄 도전하지 않을 이유가 없다.

     



    이준문 기자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유아/라이프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