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SK하이닉스, 차세대 기업용 SSD 양산 준비

    • 매일경제 로고

    • 2019-03-25

    • 조회 : 93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지디넷코리아]

    SK하이닉스가 차세대 데이터센터용 저장장치인 ZNS SSD 개발에 나섰다. 내년 상반기 상용제품을 출시해 관련 시장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계획이다.

     


     

    25일 SK하이닉스는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열린 ‘2019 OCP 글로벌 써밋’에서 업계 최초로 차세대 기업용 SSD(Solid State Drive·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 표준인 ZNS SSD 솔루션을 시연했다고 밝혔다.

     


     

    ZNS(Zoned Namespaces) SSD는 기존 SSD 대비 속도가 30% 빠르고, 수명은 4배 이상 늘어나 차세대 데이터센터에 적합한 솔루션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는 서버와 저장장치의 효율 향상을 위해 대형 글로벌 데이터센터 업체들이 제안한 데이터 관리 기술 중 하나다.

     

    SK하이닉스가 개발 중인 차세대 데이터센터용 'ZNS SSD'. (사진=SK하이닉스)


     

    기존 SSD가 정해진 공간에 사진·영상·음악 등 다양한 데이터를 구분 없이 동시에 저장한다면, ZNS SSD는 용도와 사용 빈도가 다른 데이터를 SSD 내 다른 공간별로 저장해 데이터 관리 효율을 높인 점이 특징이다.

     


     

    SK하이닉스는 올해 ZNS SSD 개발을 마무리하고, 내년 상반기부터 상용 제품을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박경 SK하이닉스 메모리시스템연구담당 연구위원은 “SK하이닉스는 글로벌 선두 데이터센터 고객들이 제안하는 다양한 메모리 솔루션을 공동으로 연구개발 중에 있다”며 “ZNS SSD가 그 중의 하나다. 데이터센터 고객들이 요구하는 경쟁력 있는 솔루션을 적기에 개발해 차세대 기업용 SSD 경쟁력을 지속 확대하겠다”고 강조했다.

     

    ZNS SSD의 데이터 저장 개념. (사진=SK하이닉스)


     

    기업용 SSD 시장은 향후 급성장이 기대된다. 시장조사기관 IHS 마킷에 따르면 SSD 시장은 지난해 324억달러(약 36조7천805억원)에서 오는 2022년에 518억달러(약 58조7천878억원)로 연평균 12.5%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중 데이터센터 중심의 기업용 SSD 시장은 같은 기간 189억달러(약 21조4천496억원)에서 339억달러(약 38조 4천731억원)로 연평균 15.7% 성장하며 전체 SSD 시장 성장을 견인할 것으로 예측된다.

     


     

    한편, OCP(Open Compute Project)는 데이터센터 관련 주요 기업들이 참여해 초고효율 데이터센터 구축을 위한 표준을 활발하게 논의하는 글로벌 컨소시엄을 말한다.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댓글 쓰기

    (0/1,000)

    등록
    1 / 20

    인기 게임 코스프레

    더보기

      컴퓨터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