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백일섭, 본격 가수 데뷔…오늘(29일) '꽃보다할배' 발표

    • 매일경제 로고

    • 2019-03-29

    • 조회 : 1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백일섭이 29일 트로트 음원 '꽃보다 할배'를 발표하며 본격 가수로 데뷔한다.

     

    '꽃보다 할배'는 카카오M(멜론) 지니, 벅스 등 음원사이트에서 만날 수 있다.

     

    백일섭은 현재 MBN 금요예능 '모던 패밀리'(연출 서혜승)를 통해 1인 가족의 일상을 공개하며 전세대의 공감을 사고 있다. 특히 올해 목표로 8kg 체중 감량을 선포한 데 이어 가수 데뷔를 선언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최근 방송에서 그는 '절친 아우' 태진아를 만나, 도움을 요청했고 우여곡절 끝에 신곡 '꽃보다 할배'를 완성했다.

     

    [사진=MBN]

    백일섭은 "살다 보니 새로운 시도를 하고 싶었다. 하지만 막상 녹음에 들어가니 너무 떨렸다. 잘 때 노래가 환청으로 들렸다"며 창작의 고통을 토로했다. 이를 지켜보던 아들 승우씨는 "아버지는 연기만 하셨으면 좋겠다. 큰일났다"며 한숨을 쉬었다. 우여곡절 끝에 음원 녹음을 마친 일섭은 본인 목소리로 완성된 신곡을 들으며 눈가를 촉촉히 적셨다.

     

    이에 태진아는 "과거엔 잘나가는 배우들이 가수로 활동하는 경우가 많았다"라며 "가장 기억에 남는 여배우가 있냐"고 물었다. 일섭은 "제일 오래 부부 역할을 한 윤미라"라고 답했다. 이에 '황금인맥' 태진아는 즉석에서 윤미라와 전화 연결을 시도해 일섭을 미소짓게 했다.

     

    지인들의 전폭적인 지지에 '용기백배'한 백일섭은 '모던 패밀리' 스튜디오 녹화장에서 화려한 첫 무대를 선보였다. 이 자리에는 이수근, 심혜진, 박성광, 신아영 등 MC 군단 외에도 '국민가수' 최진희가 출연해 조언과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일섭은 찰리 채플린 분장에 '흥폭발' 추임새를 곁들이며 열창했다.

     

    제작진은 "75세 나이에도 꿈과 희망을 이야기하는 백일섭의 열정에 태진아는 물론 아들 승우씨, 제작진 모두가 감동받았다. 백일섭의 버킷리스트와 다이어트 도전은 앞으로도 계속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류진-이혜선 양가 부모님이 총출동해 설전과 폭로가 오가는 꿀잼 현장이 공개되고, 김지영 남성진 부부가 남일우를 위한 식사를 준비하며 티격태격 케미를 발산한다. 29일 밤 11시 방송.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김양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