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진심이닿다' 이동욱 "더 잘할걸 후회도…유인나에 고마웠다"

    • 매일경제 로고

    • 2019-03-29

    • 조회 : 9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진심이 닿다' 이동욱이 종영소감을 전했다.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의 이동욱(권정록 역)이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을 통해 아쉬움과 고마운 마음을 가득 담은 종영소감을 남겼다.

     

    이동욱은 "시청자 여러분, 그리고 팬 여러분들 '진심이 닿다'의 모든 촬영이 다 끝났다. 시청해주셔서 감사드리고, 사랑해주셔서 감사드린다"라며 드라마를 사랑해준 시청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표현했다.

     

    [사진=킹콩by스타쉽]

    이어 "항상 끝나고 나면 아쉬운 게 가장 많이 생각나는 것 같다. '조금 더 잘할 걸', '조금 더 열심히 할 걸’하는 후회도 된다"라고 말했다.

     

    2년 만에 재회한 유인나를 비롯해 출연진, 스태프에도 고마움을 전했다.

     

    이동욱은 "2년여 만에 유인나 씨와 다시 작품을 하게 되어서 반갑고 즐거웠다. 고맙다는 말을 꼭 전하고 싶다"라고 밝혔다. 또한 "감독님과 작가님을 비롯한 모든 배우, 스태프 분들 모두 건강하게 촬영을 끝내서 너무 다행이고, 감사의 마음 전한다"라고 말했다.

     

    끝으로 "시청자 여러분들 모두 환절기에 건강 잘 챙기시길 바라겠다. '진심이 닿다' 오래 기억해주시면 좋겠다"고 인사했다.

     

    이동욱은 '진심이 닿다'에서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 역을 맡아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그는 일에서는 완벽하지만 연애에 있어서는 서투른 면모를 자연스럽게 그려내었고, 처음 연애를 하는 풋풋함과 설렘을 달달하게 표현하며 보는 이들을 두근거리게 했다. 그는 유인나와의 환상의 호흡을 선보이며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한편, 이동욱은 Mnet '프로듀스 X 101'에서 국민 프로듀서 대표로 나선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