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젤예' 유선, 짠내유발 워킹맘의 폭주…결연한 회식 현장

    • 매일경제 로고

    • 2019-03-29

    • 조회 : 38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유선이 폭주한다.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 연출 김종창,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테이크투)에서 집안 일과 직장을 오가며 고군분투하고 있는 유선(강미선 역)의 화끈한 회식 현장이 공개됐다.

     

    앞서 강미선은 딸의 등원과 출근 준비를 동시에 하면서도 남편의 아침 식사까지 챙기는 전쟁 같은 일상을 선보였다. 여기에 퇴근하자마자 시어머니 하미옥(박정수 분)의 부탁으로 시댁 저녁상까지 차려 짠내를 유발했다.

     

    [사진=KBS]

    이처럼 아침부터 저녁까지 온종일 일에 시달렸던 강미선이 돌연 일탈을 감행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육아, 시집살이에 눈코 뜰 새 없었던 그녀가 직장동료들과 어울려 결연하게 술잔을 들이키는 모습이 포착된 것.

     

    모아진 맥주잔 사이에서 홀로 소주잔을 집어 든 그녀에게선 집에 늦게 들어가겠다는 굳은 의지마저 엿보인다. 무엇보다 걱정을 가득 담아 자신을 바라보는 직장동료와 달리 거침없이 잔을 비운 듯한 강미선의 태도는 흥미를 자아낸다. 과연 강미선이 폭주한 이유는 무엇이며 과연 그녀에게 또 어떤 사건이 발생하게 된 것인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세젤예' 제작진은 "지난주 방송에서 가사와 직장에 시달리던 강미선이 이번 주부터는 본격적인 반격(?)에 나서기 시작한다. 그녀가 펼칠 통쾌한 사이다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매주 토, 일요일 오후 7시55분 방송.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김양수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