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또 하나의 프리미엄, 켄코 Celeste UV 필터

    • 래프윙

    • 2019-04-02

    • 조회 : 300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켄코 셀레스테 72mm UV필터

    MCUV필터가 화질에 미치는 영향은?

     

     

     

     

     

     

     

     

    MCUV필터의 실효성과 프로텍션 필터로서의 가치는

     

     

    렌즈를 구매할때마다

     

     

    고민에 빠지게 하는 주제입니다.

     

     

     

    렌즈보호 vs 화질저하

     

     

     

    오늘은 가성비 필터로 유명한 Kenko,

     

     

    그 중에서도 프리미엄 라인인 '셀레스테'를 이용한

     

     

    간단한 화질 테스트 해봤습니다.


     

    켄코 에어, 제타 그리고 셀레스테



    켄코하면 가장 떠오르는 필터는 아마도 Kenko AIR MCUV필터일 것입니다. 저렴한 가격의 슬림형 필터로 대중적으로 애용되는 가성비 필터입니다. 켄코에서는 AIR 윗급으로 PRO1D > REALPRO > ZETA로 이어지는 라인업을 갖추고 있으며 2016년에 ZETA의 상위 라인업인 CELESTE가 출시되었습니다.

     

     

    * 셀레스테는 왜 제타보다 인지도가 낮을까?

     

    개인적인 의문입니다. 그 동안 필터에 관심이 없었던 저도 켄코의 '제타'라는 이름은 들어봤어도 '셀레스테'는 처음 들었거든요. 궁금해서 이리저리 찾아보니 재미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2016년에 켄코는 제타 상위의 두개의 라인업을 발표했는데, 글로벌에서는 '셀레스테', 일본 자국내에서는 '제크로스'라는 제품군을 각각 발표했습니다.  


    단순히 모델명의 차이일까 싶었는데, 상세설명을 읽어보면 셀레스테는 ASC코팅, 제크로스는 ZR코딩으로 셀레스테는 낮은 반사율을 강조하는 반면 제크로스는 고화질을 강조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다른 라인업으로 추측됩니다. 글로벌과 내수의 라인업 분리 그리고 제타와 비슷하거나 높은 성능, 거기에 가격까지 비슷한데 상대적으로 알려지지 않은 이유가 궁금합니다.

     

     

    셀레스테의 반사율은 0.2%로 제타의 0.3%보다 33%로 정도 성능이 개선되었다고 합니다. 

     

     

     



    <출처 - 켄코글로벌
    >

     

     

     

    반사율이 낮을 수록 렌즈내부에서 반사된 빛이 필터에 다시 반사되어 고스트가 생기는 현상을 줄일 수 있습니다.

     

     

    또한 굉장히 얇게 제작되어 슬림형으로 분류되는 AIR MCUV(4.3mm)보다 1mm이상 얇은 3.25mm의 외부노출 두께를 자랑합니다. 제가 갖고 있는 AIR 필터와 비교해봤습니다.

     

     

     



    <좌-Kenko AIR MCUV 82mm, 우-Kenko Celeste UV 72mm
    >

     

     

     

    필터의 두께가 얇을 수록 광각에서의 비네팅이 생길 가능성을 줄여줄 수 있겠죠?

     

     

     

    그 외에 스펙상 발수와 세척의 용이성에 대해서 언급하고 있습니다. 18단계 멀티코딩이라는 ASC 코딩이 이 제품의 강점인 것 같습니다. 
     

     

     



    <출처 - 켄코글로벌
    >

     

     

     

    번 리뷰에서는 화질과 반사율(고스트)에 대해서만 테스트할 예정입니다.

     

     

     

     

    Kenko Celeste와 SEL50F14Z/SEL70200G



    제가 사용한 필터는 72mm로 FE마운트에서는 50.4z와 70200g가 필터구경 72mm의 렌즈입니다. 한번 꺼내서 착용해봅시다.

     

     

     

     


     

     

     

    방사형의 투명한 케이스가 굉장히 인상적입니다. '셀레스테'는 라틴어로 '탁월한', '우월한' 이라는 뜻을 갖는다고 하는데, 왠지 천상의 빛을 형상화한게 아닐까하는 생각이 문득 들었습니다.

     

     

    그리고 신뢰의 상징, Made in Japan!!
     

     

    먼저 50.4z입니다.

     

     


     

     

     

     


    AIR는 제품 측면에 모델명이 씌여있는데, 셀레스테는 얇아서 그런지 전면에 레터링이 되어 있습니다.
     

     

     

     

     


     


    측면의 모습을 보면 3.25mm 라는게 실감날 정도로 얇은 것이 느껴지네요. 

     

     

     

     

     

     

     


    필터 끼운듯 안끼운듯~ 

     

     

    AIR와 비교해봅시다.

     

     

     

     

     


     

     

    좌측이 셀레스테를 끼운 70200g입고 우측이 MCUV를 끼운 ART 24-35mm입니다. 차이가 느껴지시나요?

     

     

     

     

     

    화질테스트(feat.하츠네미쿠&아이언맨)




    너무 단순해서 화질테스트라고 하기도 좀 민망한데...

     

     

     



    A7R | SEL50F14Z | 50mm | 수동모드 | F8.0 | 0.4sec | ISO 100

     



     

    피규어를 세워놓고 중앙부와 측면부에서 필터없이 한번 촬영하고 필터끼우고 다시 촬영하는 방식으로 진행했습니다. 원래는 실외에서 창문이 많은 건물을 촬영할 예정이었는데, 바람이 세게불고 구름이 많으니 노출이 계속 변해서 그냥 실내에서 다른 변수없이 테스트하는게 더 나을 거라는 생각이 들더군요.

     

     

    먼저 중앙부입니다.

     

     

     

     

     

     

     

     

     

    정말 선예도에 있어서 차이를 발견할 수가 없네요. 이리저리 확대해봤지만 제눈으로 구분이 불가능합니다. 다만 히스토그램의 모양은 미묘하게 차이가 납니다. 또한 필터를 사용했을때 아주 약간 푸른색 기운이 감도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방안에 날라다니는 먼지도 찍히는 환경이었기 때문에 약간의 차이는 있겠지 싶었는데, 없네요. ㅎㄷㄷ

     

     

     

    다음 좌측면입니다. 아이언맨의 겨드랑이에 초첨을 맞췄습니다.
     

     

     

     

     

     

     

     

     

    마찬가지로 차이를 발견하기 어려웠습니다. 최상위 라인업이라 그런걸까요? UV필터 그냥 막 써도 될 것 같습니다.

     

     


     

    고스트테스트(feat.하츠네미쿠)




    "야경촬영할땐 필터빼라" 라는 말의 결정적인 이유인 고스트입니다. 필터를 사용하지 않는 경우에도 빛의 입사각에 따라 고스트는 발생하고 필터를 사용하는 경우에는 발생한 고스트가 더 심화되기 때문입니다.

     

     

    고스트를 발생시키기는 너무 쉽습니다. 어두운 곳에서 강한 빛을 센서에 수직으로 때려박습니다.

     

     

     

     

     

     

     


    이번에도 미쿠양이 수고해주셨습니다.

     

     

    미쿠짜응~~

     

     

    흠흠...

     

     

    저 뒤에 8구 LED를 최대로 쏘면서 미쿠양을 정면으로 찍으면!!

     

     

     

     

     

     

     

     

    우측에 8구LED모양으로 고스트가 발생하는 것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좌측에서 강하게 렌즈로 들어온 빛이 렌즈 또는 센서에 맞고 댕칭되는 우측으로 반사된 다음 다시 대물렌즈등에 맞아 다시 센서로 유입된 것입니다.

     

     

     

    이 상태에서 필터를 끼우니 플레어까지 나타납니다.
     

     

     

     

     

     

     

     


    빨간색 동그라미 부분에 녹색띠가 형성된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흐릿하여 모바일이나 대비가 강한 모니터에서는 안 보일 수도 있습니다. 

     

     

    렌즈에서도 발생하는 고스트의 경우 0.2%의 반사율을 갖는 셀레스테라고 하더라도 고스트나 플레어가 악화되긴 하는군요.
     

     


     

    MCUV필터 꼭 끼워야 할까요?



    노... 놀랐습니다. 생각한것보다 훨씬 화질에 미치는 영향이 작군요. MCUV 필터는 가시광선 이외의 영역을 차단하는 것이기 때문에 프로텍션 필터로서는 가장 이상적인 필터라고 합니다. 다만 렌즈앞에 필터를 하나 덧씌움으로써 발생할 수 있는 화질 저하기 걱정되는 것인데 이정도 수준이라면 충분히 사용해도 될 것 같습니다.

     

     

    이제 다시 프로텍션 필터의 가치에 대해서 생각해봅십니다.

     

     

    "렌즈필터를 꼭 사용해야만 하는가?"

     

     

    Yes or No로 대답해야 한다면 제 대답은 'Yes' 입니다.

     

     

     

    다양한 환경과 날씨를 고려한다면 렌즈보호용으로 MCUV 필터를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강한 바람이 부는 날 야외 촬영에서 모래먼지가 렌즈에 날아든다면??

     

    삼각대 세워놓고 동영상 찍고 있는데, 소나기가 주륵내린다면??

     

     

    고가의 렌즈를 보호해야할 상황은 의외로 쉽게 벌어집니다.



     

     

    Kenko Celeste UV 필터 결론




    좋습니다. 더군다나 인지도가 낮은 탓인지 공식수입처인 썬포토에서는 72mm 가격이 8만원인 반면, 오픈마켓에서는 6만원대입니다. 필터로 유명한 S사와 C사의 제품과 비교해서 가격 경쟁력이 있네요.

     

     

     

     

     

     

     

     

    다른 72mm 필터가 있었다면 성능비교가 됐을텐데, 제가 필터를 잘 사용하지 않는 관계로 이 제품 하나에 대해서만 살펴본게 조금 아쉽습니다. 다양한 회사의 제품을 비교하지 못해 구매에 직접적인 도움이 되지는 못하겠지만 사용중이신 필터와 비교하여 대략 이 정도 성능이구나 라고 참고해주셨으면 좋겠네요.

     



    ‘이 리뷰는 에누리 체험단을 통해 무료로 제공받아 작성 되었습니다.’



    에누리 앱으로 최저가 확인하기
    ▼▼▼▼▼▼▼▼▼▼▼▼


    에누리 앱으로 최저가 확인하기
    ▼▼▼▼▼▼▼▼▼▼▼▼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리뷰게시판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리뷰게시판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많이 본 뉴스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