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한체육회, '체육청년 사회 첫걸음 지원' 사업 실시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2

    • 조회 : 15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대한체육회(이하 체육회)가 청년 구직활동 지원을 위한 자리를 마련한다. 체육회는 지난 1일부터 '체육청년 사회 첫걸음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을 통해 회원종목단체 및 시·도체육회(시군구체육회 포함)에서 정규직 신입직원을 채용하는 경우 체육회가 인건비 일부(최대 50%)를 2021년 12월까지 보조한다.

     

    체육회는 지난해(2018년) 12월부터 회원종목단체 등 체육단체를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진행했다. 수요 조사를 통해 직원 채용 의사를 밝힌 총 45개 단체(신입직원 101명)에게는 이번달부터 인건비를 지원한다.

     

    체육회 측은 "사업기간 중 신규 채용이 발생할 경우에는 협의 후 가능한 범위 내에서 최대 188명까지 추가 지원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신입직원 채용은 각 체육단체에서 직접 진행한다. 체육회는 사업 취지를 고려하여 청년고용촉진특별법에 해당하는 청년(임용일 기준 만 34세 이하)에 서류전형 가점을 부여하도록 권장할 예정이다. 한편 채용비리 등의 사실이 확인될 경우에는 해당 인력에 대한 예산은 즉시 중단 및 환수 조치된다.

     

    체육회는 "이번 사업을 통해 체육 분야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신규직원 채용을 희망하는 체육 단체의 재정 부담 또한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류한준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