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녀의사생활' 박민영 "'김비서' 이어 로코, 부담감 없다면 거짓말"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3

    • 조회 : 181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배우 박민영이 '김비서는 왜 그럴까'에 이어 또 로코를 선택한 소감을 전했다.

     

    3일 오후 서울 논현동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극본 김혜영 연출 홍종찬)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홍종찬 PD와 박민영, 김재욱, 안보현이 참석해 드라마를 소개했다.

     

    박민영은 직장에서는 완벽한 미술관 큐레이터지만 퇴근 후에는 다른 모습으로 공연장으로 달려가는 아이돌 덕후이다. 자신이 덕후라는 사실을 꽁꽁 숨기며 완벽한 이중생활을 추구한다.

     

    전작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 이어 또 한 번 로코에 도전하는 박민영은 "전작을 많이 사랑해줘서 같은 장르인 로코 도전에 대한 부담감 없었다면 거짓말이다. 전작 찍으며 너무 행복했고, 밝은 작품을 찍으면 밝아지고 할 수 있는 부분이 많아지는 것 같아 한 번 더 도전하고 싶은 욕구가 생겼다. 성공에 안주하고 싶지 않았던 것도 사실이다"고 출연 이유를 전했다.

     

    이어 "성공을 할지, 어쩌면 잘 안될 수도 있지만 연기적인 면에서 더 발전화 시키고 싶은 욕심이 있다. 배우로서의 욕심으로 도전하게 됐다"고 말했다.

     

    박민영은 "전작과 최대한 차별화 하려고 설정을 뒀는데, 하다보니 정말 다른 캐릭터였다. '김비서' 속 인물과 너무 다른 캐릭터이기 때문에 편하게 연기할 수 있었다"고 캐릭터 차이를 설명했다.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 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박민영 분)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김재욱 분)과 만나며 벌어지는 일을 다룬 로맨스다. 오는 10일 밤 9시30분 첫방송 된다.

     

    /이미영 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이미영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스포츠/연예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