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엔씨소프트도 10월까지 포괄임금제 폐지 발표

    • 매일경제 로고

    • 2019-04-02

    • 조회 : 27

    • 댓글 : 0

    비밀번호 입력 닫기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확인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은 2일 포괄임금제를 오는 10월까지 폐지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았다고 밝혔다.

     

    엔씨소프트는 지난해 1월 업계 최초로 유연출퇴근제를 시행했다. 직원의 생활패턴에 따라 출근과 퇴근 시간을 조절하는 근무형태다. 이는 일과 생활의 균형을 위한 선택이라는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포괄임금제는 연장근로수당 등 법정수당을 기본급에 포함하거나 정액 지급하는 제도다. 게임업계는 연장근무가 많은 특수성을 들며 포괄임금제를 유지해왔으나, 넷마블과 넥슨, 스마일게이트 등 선도기업들이 포괄임금제 폐지에 나서면서 분위기가 바뀌었다. 여기에 엔씨소프트가 가세함으로써 3N으로 불리는 대기업이 모두 참여하게 됐다.

     

    엔씨소프트는 "앞으로도 한층 성숙하고 발전적인 엔씨소프트만의 근로 문화를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서삼광 기자

    URL 복사

    아래의 URL을 두번 누르면 복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자 님의 다른 글

    뉴스 인기 게시글

    전체 댓글

    0/1,000

    등록

    인기 게임 코스프레

    더보기

      컴퓨터 뉴스의 다른 글

      로그인 하고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로그인 하고 에누리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혜택을 받으세요!

      에누리TV

      더보기

      커뮤니티 인기글

      더보기

      BEST 구매가이드

      더보기

      모집중 체험단

      더보기

      사용자 리뷰

      더보기

      투데이 HOT CLIP

      더보기